넷마블·코웨이 임직원 참여 ‘2023 넷마블나눔데이’ 개최

98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지난 20일 넷마블 사옥에서 ‘2023 넷마블나눔 DAY’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넷마블·코웨이 임직원이 참여한 ‘2023 넷마블나눔 DAY’ 현장 이미지 [사진=넷마블]

코로나19로 인해 4년 만에 개최된 넷마블나눔 DAY는 사내 나눔 문화 활성화, 참여 독려를 위해 넷마블컴퍼니 전사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회공헌 행사다. 2016년부터 시작한 ‘넷마블 바자회’를 토대로 마련됐다.

2023 넷마블나눔 DAY는 △물품나눔 △재능나눔 △마음나눔 등으로 진행됐다.

넷마블컴퍼니와 코웨이 임직원이 기부한 도서, 가전, 음반, 잡화 등 총 1300여 점의 물품으로 바자회가 열렸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이 수익금에 동일한 금액을 더해 지역사회 복지 증진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재능나눔에서는 임직원의 재능 기부를 통한 체험형 부스를 운영했으며 ‘드립백 만들기’ ‘도트 캐리커쳐’ ‘모루인형 키링 만들기’ ‘업사이클링 만들기’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의 조정 시범 및 로잉머신 체험’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마음나눔 행사에서는 문화공헌 관련 공연과 함께 넷마블문화재단에서 출판하고 있는 어깨동무문고 팝업스토어가 열렸다. 우수 기부자 및 봉사자 시상과 넷마블장애인선수단에 대한 포상이 이어졌다. 어깨동무문고 팝업스토어에서는 다양성과 공존의 의미에 대한 그림책을 소개하고 포토존을 운영했다.

이 밖에도 지난 2022년 코웨이가 창단한 시각장애인 합창단 ‘코웨이 물빛소리 합창단’과 청각장애인 아티스트로 구성된 퍼포먼스 그룹 ‘핸드스피크’의 공연이 현장에서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김성철 넷마블문화재단 대표는 “2016년부터 시작된 넷마블나눔 DAY는 가장 큰 규모의 사내 나눔 행사로 넷마블문화재단과 임직원이 준비부터 진행까지 마음을 모아 함께 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넷마블만의 진정성 있는 사내 나눔 행사를 지속 확대해 나눔 문화 확산에 작게나마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