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키즈토피아, 누적 가입자 20만명 돌파

62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어린이 특화 메타버스 서비스 ‘키즈토피아(KidsTopia)’의 국내·외 가입자 수가 20만 명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LG유플러스 모델이 키즈토피아를 소개하는 모습. [사진=LGU+]

키즈토피아는 3D 가상 공간에서 인공지능(AI) 캐릭터들과 외국어·동물·공룡 등을 학습할 수 있는 키즈 전용 서비스다. 지난 6월 미국·캐나다·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싱가포르·필리핀·브루나이 등 국가로 진출했다.

지난 5월 기준 3400명으로 시작했던 가입자는 글로벌 진출 이후 빠르게 증가했다. 키즈토피아 누적 가입자는 △7월 4만1000명 △8월 9만1000명 △9월 14만5000명 △10월 16만5000명으로 증가했다. 이후 12월 들어 20만명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둔 것이다.

가입자 증가 추이 배경으로는 독특한 체험형 콘텐츠가 꼽힌다. 실제로 키즈토피아는 다양한 체험 공간에 교육적 요소를 도입하여 어린이들이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학습할 수 있는 콘텐츠로 구성돼 있다.

가입자 증가에 따라 키즈토피아를 실제로 사용하는 활성방문자도 증가하고 있다. 11월 말 기준 월간활성방문자(MAU, Monthly Active User)는 8만2000여 명으로 집계됐다. 일간활성이용자(DAU, Daily Active User)는 평균 5500명으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는 키즈토피아 이용 아동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학습 콘텐츠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김민구 LG유플러스 Web3사업개발Lab장은 “키즈토피아는 아이들이 다양한 체험과 학습을 통해 스스로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목표로, 다양한 분야의 제휴사들과 협업해 콘텐츠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