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북미 공략 속도낸다… ‘2023 세마쇼’ 참가

119

10월 31일부터 4일간 애프터 마켓 전시회 참가

‘다이나프로’, ‘아이온’ 등 SUV· 전기차 타이어 라인업 전시

한국타이어가 '2023 세마쇼'에 전시하는 '다이나프로 MT' 제품.ⓒ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타이어가 ‘2023 세마쇼’에 전시하는 ‘다이나프로 MT’ 제품.ⓒ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는 오는 31일부터 내달 3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북미 최대 자동차 부품 전시회 ‘2023 세마쇼’에 참가한다고 27일 밝혔다.

세마쇼는 1967년 시작된 미국 특수장비시장협회 주관 자동차 애프터 마켓 박람회로, 매년 전 세계 자동차 업계 기업이 참가해 제품 전시 및 세미나 등을 진행한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박람회에서 SUV용 타이어 브랜드 ‘다이나프로‘, 세계 최초 풀 라인업 전기차 전용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의 제품군을 선보인다.

전시회에 소개되는 ‘다이나프로’ 제품군은 고속도로부터 험난한 오프로드까지 모든 지형에서 장착 가능한 SUV 타이어 라인업이다. ▲다이나프로 HPX ▲다이나프로 HT ▲다이나프로 AT2 Xtreme ▲다이나프로 XT ▲다이나프로 MT2 등을 전시해 북미 지역 SUV 시장 공략에 나선다.

전기차 전용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은 ▲아이온 에보 ▲아이온 에보 AS ▲아이온 아이셉트 ▲아이온 에보 ST AS 등이 전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