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운스톤, 이케아 싱크대 전문 인테리어 브랜드 ‘라미크’ 런칭

419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브라운스톤은 선우키친과 함께 이케아 해킹 프리미엄 싱크대 브랜드 ‘라미크’를 런칭했다고 10일 밝혔다. 

라미크는 모듈식 DIY가구 브랜드 이케아(IKEA)를 해킹한 ‘이케아 해킹(IKEA Hacking)’ 주방 싱크대이다. ‘이케아 해킹’은 특정 기업의 기성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가 구매 후 적극적으로 자신의 창의적인 생각을 반영하여 제품을 새롭게 창조하는 ‘브랜드 해킹’을 이케아에 적용한 것으로, 라미크는 ‘이케아 해킹’을 도입해 상품화한 국내 첫 사례다.

 
특히 개인에게 꼭 맞는 싱크대를 직접 설계할 수 있어야 한다는 점을 고려한 이케아 싱크대의 메토드(METOD) 시스템을 활발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하며 ‘이케아 해킹’ 본연의 의도를 최적화 한 것이 이번 이케아 해킹 ‘라미크’ 싱크대다.

 
이를 위해 라미크는 도어부터 서랍앞판, 손잡이, 패널, 상판 등의 설계 및 실측부터 시공, A/S까지의 모든 서비스를 제공한다. 궁극적으로 이케아가 가진 장점은 극대화하고 아쉬운 부분이나 자신에게 부족했던 부분을 보강함으로써 개인의 취향과 성향,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독자적인 싱크대를 꾸밀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

 
라미크는 ‘이케아 메토드 시스템’의 프리미엄 하드웨어를 활용하여 이케아 제품을 각 도입처에 따라 맞춤 스타일로 제작해주면서도 가격은 합리적으로 적용하고, 라미크의 프리미엄 엑세서리까지 조합하는데다 A/S까지 보증함으로써 국내에서 본격적인 ‘이케아 해킹’ 싱크대 카테고리를 형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친환경 E0, 고밀도 MDF 자제에 우레탄 도장, 훈증목, 천연오크목 등을 더한 총 12가지의 색상, 10가지의 패턴의 도장도어 디자인을 제공하며, 주방상판은 국내 유통되는 모든 인조대리석 스타론 하넥스 하이막스 등 브랜드가 전부 가능하며, 엔지니어드스톤인 칸스톤, 래디언스, 비에테라 브랜드도 가능하다. 또 요즘 핫한 이태리 세라믹으로 고급스럽게 주방 벽체와 주방상판을 완성시킬 수 있다.

 
이케아의 DIY와 라미크의 전문 플래너를 통한 경쟁력을 동시에 살린 프리미엄 싱크대 연출이 가능하다. 

한편, 이케아 해킹은 이케아 구매가 활성화된 국가들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새로운 가구소비 트렌드로 전용 커뮤니티가 운영되고 있고 새로운 가치를 지닌 다양한 제품군이 새롭게 생성되고 있을 정도로 세계적인 유행이 되고 있는 중이다. 자연스럽게 여러 업체에서 이를 도입하여 재가공해 제품화 하고 있는 중인데, 국내에서는 이런 ‘이케아 해킹’을 싱크대에 적용한 첫 사례다.

라미크의 이케아 해킹 싱크대는 현재 운영 중인 강남, 분당, 일산 전시장을 통해 샘플을 직접 확인하고 경험해볼 수 있으며, 실측 및 플래닝 상담 고객에게는 프리미엄 이태리 세라믹 도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jjubika1@naver.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