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가까이서 보면 눈 나빠진다…? 사실일까?

469

TV 가까이서 보면 눈 나빠진다~

릴 적 TV를 가까이서 보면 부모님께서 멀리 떨어져 앉으라는 잔소리를 많이 들으셨을 겁니다. TV 앞에 지나치게 가까이 앉으면 눈이 나빠질 수 있다는 이유 때문인데요. 실제로도 가까이서 TV를 보면 눈이 나빠질까요~?

TV 시청 거리…’시력에 영향 없어
보통 눈이 나빠진다라는 것은 근시를 뜻합니다. 근시는 눈에 들어온 빛이 굴절되는 과정에 문제가 생기는 굴절이상 중 하나로, 상이 망막 앞쪽에 맺히고 먼 거리의 물체를 잘 보지 못합니다. 근시는 대부분 선천적인 요인에 의해 나타나는데, 선천적으로 수정체의 초점거리에 비해 안구가 크면 물체의 상이 망막까지 도달하지 못합니다.

TV를 가까이에서 보는 습관도 복합적으로 영향을 줄 수 있으나, 근시의 직접적인 원인이 된다고 보긴 어렵습니다. 따라서 TV를 가까이에서 본다고 해서 안구가 커지거나 작아지지 않습니다. 오랜 시간 가까이 앉아서 TV를 보면 화면이 흐리게 보일 때도 있는데, 이는 단거리에 초점이 맞춰져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일 뿐 시력에 영구적인 영향을 미치진 않습니다.

 
한편, 제조사에서는 TV에 ‘권장 시청 거리’를 표기하기도 하는데, 이는 대부분 화질 저하 없이 영상을 시청할 수 있는 최적의 거리를 뜻합니다. 눈 건강을 위해 지켜야 하는 거리로 생각할 수 있지만, 실제 눈 건강과는 큰 관련이 없습니다.
 


 

TV 가까이서 보는 아이..’근시의심
아이가 지속적으로 TV를 가까이 앉아 본다면 이미 근시가 진행된 상태일 수도 있습니다. 멀리 앉으면 화면이 흐리게 보이기 때문에 TV 앞으로 점점 다가가는 것입니다. 이때는 방치하지 말고 안과를 찾아 눈 검사를 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TV 시청 시간은 적당히!
근시와 관련이 없다고 해도 가까운 거리에서 TV를 장시간 시청하는 것을 권하진 않습니다. 오랜 시간 근거리에서 TV 화면을 쳐다보면 눈에 피로가 쌓일 수 있습니다. 책이나 스마트폰도 마찬가지입니다. 일정 거리를 유지하고, 가급적 한 번에 1시간 이상 보지 않도록 합니다. 밤에 불을 끈 채 TV나 스마트폰을 오래 보는 것도 좋지 않습니다. 화면이나 책을 오래 볼 때는 틈틈이 눈을 감거나 먼 곳을 바라보는 등 휴식을 취하는 것을 권합니다.

더 많은 건강 정보가 궁금하다면 클릭!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