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 수사검사’ 등 4명 탄핵안 발의

23

민주당은 탄핵안을 발의한 이유로 회유, 모해위증 교사 의혹 등을 제시

뉴스1 

더불어민주당 2일 민주당 이재명 전 대표의 대장동·백현동 의혹을 수사한 서울중앙지검 강백신 부장검사 등 검사 4인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2일 민주당 김용민, 민형배, 장경태, 전용기 의원은 박상용, 강백신, 엄희준, 김영철 검사에 대한 탄핵안을 국회 의안과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박상용 검사는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의 쌍방울 대북 송금 의혹을 수사했고 강백신 검사와 엄희준 검사는 민주당 이재명 전 대표의 대장동·백현동 의혹을 수사를 담당한 검찰 간부다. 김영철 검사는 국정농단 사건 피의자 최순실 씨의 조카인 장시호 씨 뒷거래 의혹을 수사했다.

민주당은 이들에 대한 탄핵안을 발의한 이유로 회유, 모해위증 교사 의혹 등을 제시했다. 

탄핵안은 이날 오후 본회의에서 보고된 뒤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적법성·적절성에 대한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