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민주당 대표직 사퇴…연임 도전 위해 전당대회 출마

53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최고위원회의를 마지막으로 사퇴

연임 도전 위해 전당대회 출마할 듯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한 이재명 대표 /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당대표직에서 사퇴했다.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사퇴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조금 전 최고위원회의를 마지막으로 민주당 당대표직을 사임하게 됐다”고 밝혔다.

뉴스1

이 대표는 “차기 전당대회는 의례적인 당원들의 축제가 아니라 희망을 잃어버린 국민께 새 희망을 드리고 미래를 여는 중요한 모멘텀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출마 여부를 묻는 말에는 “길지 않게 고민해서 거취를 결정하겠다”면서도 “출마하지 않을 것을 결정했다면 사퇴하진 않았을 것”이라며 사실상 연임을 시사했다.

또 “개인의 입장만 생각하면 지금 상태로 임기 마치는 게 가장 유리할 것”이라며 “얼마 전까지만 해도 연임 얘기를 할 때는 웃어넘겼지만, 이제는 그냥 웃어넘길 수만은 없는 상황이 됐다. 국민 입장에서 대한민국 정치에 무엇이 바람직한지 개인적 입지보다 전체를 생각해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이 대표는 오는 8월 열리는 민주당 전국당원대회(전당대회)에서 당대표직 연임 도전을 위해 임기 마무리 전 사퇴할 가능성이 거론돼 왔었다.

민주당의 당헌·당규에 따르면 차기 지도부를 구성하는 전당대회에 출마하기 위해서 당대표·최고위원은 직에서 물러나야 한다.

한편 이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이번만은 ‘채상병 특검법(순직 해병 진상규명 방해 및 사건 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임명법)’에 대한 거부권을 남용하지 마시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