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맏형’ 진 전역 축하해 주러 일부러 휴가 맞춘 멤버들…RM ‘특별 공연’에 빵터졌다

42

뉴스1

2022년 12월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먼저 입대한 후, 경기도 연천 소재 육군 제5보병사단 신병교육대대에서 조교로 복무를 이어온 ‘맏형’ 진이 건강하게 전역했다. 

12일 경기도 연천 소재 육군 제5보병사단 신병교육대대에서 육군 현역으로 군 복무를 마쳤다.

이날 진의 전역을 축하하기 위해 부대 곳곳에 현수막이 걸렸다. 연천군은 “연천군 1년 반은 우리에겐 행복이었습니다”라며 “연천은 당신을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문구를 적었다.

이날 별도의 행사는 없었지만 진의 전역을 축하하기 위해 슈가를 제외한 멤버들이 뭉쳐 진풍경이 벌어졌다.

현재 모두 군 복무 중이지만 특별히 진의 전역일에 맞춰 휴가를 맞춘 것으로 보인다.

제이홉과 뷔, RM은 편안한 사복 차림으로 진과 인사를 나누며 축하의 말을 전했다. 진과 같은 부대에서 복무 중인 지민과 정국은 군복 차림이었다.

이들은 저마다의 방식으로 진을 축하해줬으며 그 중에서도 RM은 진을 위한 특별한 ‘섹소폰 연주’를 선보여 팬들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

인사이트

뉴스1

한편 진은 전역 다음 날부터 아미(공식 팬덤명)와 만남을 예고해 화제를 모았다. 

진은 오는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내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오프라인 행사이자 데뷔 기념일(6월13일) 행사인 ‘2024 페스타(FESTA)’에 참석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특히 페스타 행사 중 1부 ‘진스 그리팅스'(진’s Greetings)에서는 팬 1000명을 대상으로 한 허그회를 진행한다. 이는 아미와 가까운 거리에서 뜻깊은 시간을 보내고 싶다는 진의 제안으로 마련됐다고 알려져 감동을 더한다.

이어 2부 ‘2024년 6월 13일의 석진, 날씨 맑음’에서는 아미가 보고 싶어 한 진의 다양한 모습을 만날 수 있는 코너들이 진행된다.

7 방탄소년단은 현재 7인 멤버 전원이 현재 병역 의무를 이행 중이다. 진, 제이홉, RM, 지민, 뷔, 정국 등은 현역 복무 중이며, 슈가는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 중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