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아들 래퍼 그리, 다음달에 ‘해병대’에 입대…“자립심 키우고 싶다”

43

YouTube '그리구라 GreeGura'

김구라의 아들 래퍼 그리(김동현)가 오는 7월 해병대에 입대한다. 

7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7월 29일 해병대 입대합니다, 부대찌개 먹으며 군부대로’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는 그리의 소속사 브랜뉴뮤직의 대표 라이머와 함께 부대찌개 가게를 찾는 그리의 모습이 담겼다.

그리는 라이머와 래퍼 마이노스에게 병무청 안내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여주며 “해병대에 합격했다. 7월 29일 포항 훈련소로 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오후 2시까지 오라고 하는 거 보니 전날에 술 마실 시간을 좀 주나 보다”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마이노스가 “해병대에 가야겠다고 생각한 이유가 있냐”고 묻자 그리는 “뭔가 항상 그런 게 있었다”고 답했다.

이어 “남들이 봤을 때 내가 편안하게 대충 살고 낙천적인 성향이 있다고 생각하실 것 같다. 누군가는 여유로워 보인다고 하는 게 어떻게 나쁘게 말하면 대충 산다로 보인다”고 했다. 

그러면서 “무의식중에 그렇게 사는 것이라고 아버지를 믿고, 저도 생각할 것 같았다. 뭔가 좀 더 자립심을 키우고 조금 더 혼자 살아남는 법을 배우고 싶었다”고 밝혔다. 

YouTube '그리구라 GreeGura'

또 “터닝포인트가 필요했는데 군입대가 다가오니 해병대에 들어가면 훨씬 더 마인드셋이 되겠다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리는 1998년생으로 현재 25세다. 

어린 시절부터 김구라와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 얼굴을 알렸고, 2015년 브랜뉴뮤직과 전속계약을 체결하면서 본격적으로 래퍼로서의 활동을 이어왔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