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의 취향을 한 데 담았어요. 따로 또 각자의 공간이 있는 신혼집

87
<침실 아파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안녕하세요, 프렌치 무드를 사랑하는 이수인이라고 합니다.</p>
<p>지금은 부동산 전문가로 일하며 작년에 등단한 이후로는 수필 작가로도 활동하고 있어요.</p>
<figure class= <취미방 아파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지난 집들이에 이어, 이번에는 저희 신혼집의 디테일을 소개하려고 해요. 컬러 조합부터 가구와 소품까지, 도움이 될 자세한 이야기를 담았어요.</p>
<figure class=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스타일링 그 이전, 시공 이야기가 궁금하신 분들도 계실 것 같아요. 그래서 이전 편에서는 69평 상복층의 셀프 리모델링기를 들려드렸어요.

인테리어 컨셉 잡기부터 작업자 섭외에 시공, 그리고 마감까지! 준비 2개월에 공사 1개월, 총 3개월에 걸친 저희의 시공 경험이 궁금하시다면, 아래 버튼을 눌러 보세요. 경험으로 얻은 팁을 가득 담은 이전 집들이로 이동할 수 있어요.

부부의 취향을 모두 담았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먼저 저희 집은 유럽풍 단지에 있는 아파트였어요. 그 덕에 기존 인테리어도 어느 정도 프랑스 무드를 품고 있었죠.

<침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저희 집은 상복층과 하복층으로 나누어지는데, 상복층에서는 이런 스타일을 최대한 살렸어요. 원래 가구와 자재를 활용하면서요.</p>
<p>그래서 상복층의 스타일은 모던한 프렌치 무드로 정리할 수 있어요. ‘브리저튼’, ‘작은 아씨들’에 나올 것만 같은 느낌이 나거든요.</p>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그런데 하복층의 분위기는 조금 달라요. 코로나로 인해 1년이 넘도록 재택근무를 하는 남편의 ‘벙커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남편의 취향을 담아 꾸몄거든요. 사진만 보아도 차이가 느껴지죠?</p>
<figure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그래서 저희 집엔 전혀 다른 두 취향이 함께 모여 있어요. 서로 얽히고 대비되면서요. 그래서 아마 곳곳을 돌아보시면, 다채로운 즐거움을 가득 느낄 수 있으실 거예요.</p>
<p>그럼 즐거운 집들이 시간이 되시길 바라며, 이제 공간을 찬찬히 돌아볼게요. 공간 정보는 아래를 참고해 주세요.</p>
<h2 class=집의 정보는 이래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 공간 유형 : 타운하우스
 | 총 평수 : 85평
 | 구조 : 상복층(69평)과 하복층(16평)

*도면은 시공으로 꾸민 ‘상복층’에 해당하는 내용입니다

톤온톤으로 구성한 거실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깔끔한 화이트 바탕의 거실이에요. 웜 베이지를 메인 톤으로 하고 있죠.</p>
<p>개인적으로 과감한 컬러 조합에는 영 자신이 없거든요. 그래서 가구와 소품은 최대한 톤온톤과 톤인톤으로 매치했어요.</p>
<figure class=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거실을 가득 채우는 소파는 듀커의 제품이에요. 패브릭이라 아주 아늑한 느낌이죠.</p>
<p>하지만 꽤나 큰 사이즈의 가구가 ‘화이트 톤’이다보니, 공간이 차가워 보일 수 있을 것 같았어요. 그래서 그 주변으로 페르시안 카펫과 앤틱한 프렌치 거실 테이블을 두어 따뜻한 느낌을 주었어요.</p>
<figure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저희 집의 층고는 3m가 넘어요. 그러다 보니 어쩐지 휑한 느낌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거실의 곳곳엔 키가 큰 식물을 가져다 두었어요. 식물의 푸릇함은 공간을 시원하게 보이게 하니까요.</p>
<h2 class=자연의 풍경을 데려온 테라스
<테라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거실 앞엔 작은 테라스가 있어요.</p>
<figure class= <테라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테라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테라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식물을 키우기도, 사람이 머물기도 적당한 곳. 아침에 창을 열면 새소리와 풀 내음이 풍요로운 곳.</p>
<p>이렇게 기분 좋은 공기가 가득한 테라스다 보니, 이곳을 꾸밀 땐, 어떻게 하면 좀 더 편안하게 오래 머물 수 있을지를 고민했어요. 그러다 우드 슬랩 테이블을 옮겨다 두었죠. 그렇게 홈 카페 겸 재택근무를 하기 좋은 테라스 공간이 완성되었어요.</p>
<figure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거실에서 바라본 테라스 뷰예요. 홈 카페 공간 위로 조화 행잉을 달았더니, 야외의 조경과 테라스가 이어진 것만 같아요. 그러다 보니 어느새 이곳은 손님이 놀러 오셨을 때 사진을 찍는 ‘포토 스팟’이 되었네요. 자연광도 들어 사진이 아주 예쁘게 담겨요. 이 정도면 사진 맛집으로 괜찮지 않나요?</p>
<h2 class=홈 파티가 열리는 주방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주방에서 중심을 잡아주는 건 2200 사이즈의 대리석 식탁이에요.</p>
<figure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테이블은 대리석이라 차가운 무드지만, 사각이 아닌 라운드 쉐입이라 동시에 부드럽고 아늑해요. 그래서 이런 홈 파티에 자연스럽게 어우러지죠.</p>
<figure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대리석 식탁의 주변으로는 윤곽이 뚜렷한 4인 체어를 두었어요. 식탁과 체어의 대비로, 주방의 분위기는 너무 투박하게 흐르지 않아요.</p>
<h2 class=각자의 수면을 존중하는 안방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여긴 안방이에요. 침실과 전실, 드레스룸과 욕실로 나누어져 있죠.</p>
<figure class=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안방에서 바로 보이는 화장대는 오리지널 앤틱 고가구예요.</p>
<p>앤틱 가구는 이사를 오면서 인테리어 무드에 맞추어 리폼했어요. 우연으로 알게 된 프렌치 정통 작가님과 섬세하게 컬러 및 리폼 방향에 대해 의논하며 작업했는데, 나만의 가구를 만들어 내는 일도 인테리어의 섬세한 연장인 것 같더라고요. 그래서인지 이 가구엔 참 애착이 가요.</p>
<figure class= <침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침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침실엔 특별히 침대를 두 개 가져다 두었어요. 저와 남편 둘 다 싱글 시절부터 큰 침대에 혼자 자 버릇해서, 각자의 수면 패턴에 맞게 숙면을 취할 수 있도록 맞춤으로 따로 두었죠.</p>
<figure class=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안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제겐 간간이 일기를 쓰는 습관이 있어서 안방에 작은 레터 책상을 가져다 두었어요. 구석에 위치한 이 책상에서는 차분한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돌아볼 수 있어서 좋아요.</p>
<h2 class=따로 또 같이, 부부의 공간

저와 남편에게는 각자의 공간이 있어요. ‘따로 또 같이’는 저희 부부의 오랜 가치관이거든요. 그래서 집들이의 마지막에서는 부부 각자의 공간을 하나씩 소개해 보려고 해요.

아내의 피아노방
<취미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이방은, 저의 취미 방이에요. 거실과 씨스루 문으로 이어져 있는데, 지금은 문을 활짝 열어 거실과 함께 연결된 듯 사용하고 있어요. 드롭형 크리스탈 샹들리에 덕분에 작은 거실 느낌도 나면서, 빈티지한 요소들이 감성을 잡아줘요.</p>
<figure class= <취미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취미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제가 자주 치는 피아노 옆에는 매거진 랙과 민트색 앤틱 체어, 그리고 웨딩드레스를 두었어요. 그중에서도 잔잔한 레이스가 있는 웨딩드레스는 이 방의 포인트가 되어주기도 하지만, 결혼 기념으로 구매한 거라 참 의미가 깊어요.</p>
<figure class= <취미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취미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피아노 맞은편에는 제가 한눈에 반해버린 장식장을 두었어요. 모양만 보면 작고 아담할 것 같은데, 꽤나 큰 사이즈를 자랑하는 게 반전 매력이에요. 게다가 3면이 모두 열리는 효율성까지 갖췄으니 더할 나위 없죠.</p>
<p>장식장의 옆에는 액자를 여러 개 걸어두고, 영국 빈티지 팝체어를 두어 소소히 앉아 쉬는 곳으로 활용하고 있어요.</p>
<h6 class=아내의 서재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여긴 저의 서재예요. 수필 작가로 활동하는 시간을 잘 보내기 위해, 글이 잘 써지는 분위기로 꾸몄죠. 그 덕에 낮인지 밤인지 알 수 없는 그런 공간을 얻었어요.</p>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저의 서재는 집의 가장 안쪽에 자리한 북향 방이라, 몰딩 효과를 내는 벽지를 한쪽 면에 둘러 개방감을 주면서 독특한 분위기로 연출했어요.</p>
<p>조명과 책상은 모두 앤틱 마켓에서 구한 제품들이에요. 오래된 물건만이 주는 따스함이 공간을 채워 마음에 들어요.</p>
<h6 class=남편의 취미방 겸 서재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마지막으로 보여드릴 공간은 하복층에 있는 남편의 서재 겸 취미방이에요.</p>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16평 정도 되는 여유 있는 공간이라 취미도 근무도 모두 가능해요.</p>
<p>게다가 이곳엔 계단을 따로 뚫지 않아 방해받을 일도 없어요. 덕분에 맨 케이브로써 그 역할을 톡톡히 한답니다.</p>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figure class= <서재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누구나 자기만의 벙커를 가지고 싶지 않을까요? 그런 정서를 고려해서, 이곳엔 남편의 취향을 반영해 솔리드 컬러를 담았어요. 남편이 이곳에서 언제나 즐겁고 행복할 수 있길 바라요.</p>
<h2 class=집들이를 마치며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br />
</figure>
<p>지금까지 저희 집의 리모델링과 스타일링 이야기를 들려드렸는데, 재미있게 보셨을까요? 최대한 자세히 적어보았는데, 이 이야기가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되었길 진심으로 바라요.</p>
<p>지금까지 두 편으로 이어진 긴 글을 읽어주신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전해요. 그럼 저는 이만 집들이를 마쳐볼게요. 모두 소중하고 멋진 공간을 꾸미시길 바랍니다. 안녕히 가세요!</p>
<p><b>집꾸미기</b><b> BEST </b><b>집</b><b> </b><b>소개</b><b> </b><b>더</b><b> </b><b>보고</b><b> </b><b>싶다면</b><b>?</b><br /> <b>▼</b><b> </b><b>놀러</b><b> </b><b>오세요</b><b>! </b><b>▼</b></p>
<figure class=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