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눈을 의심했다”…욱일기 달고 도로 주행한 벤츠 발견한 누리꾼의 분노

26

온라인커뮤니티

국내에서 욱일기를 붙이고 도로를 주행하는 벤츠 차량이 목격됐다는 사연에 누리꾼들이 분노하고 있다. 

지난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한민국 도로에 욱일기 차량 봤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내 눈을 의심했다”며 자신의 차량 앞에서 주행하던 차량 사진을 첨부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벤츠 SUV 차량 뒷유리 좌우에 욱일기 2개가 붙어 있는 모습이 담겼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뒷유리뿐 아니라 앞 유리에도 똑같이 붙어 있었다”며 “정말 참을 수 없다”고 글을 남겼다. 

누리꾼들은 “차주가 일본 사람일 듯”,  “일부러 저러는 건 한국을 우습게 보는 일본인의 객기 같다” 등 분노의 반응을 보였다.

욱일기는 국기가 아닌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일본의 군기로 일본이 아시아 침략 및 2차 세계대전 당시 사용한 전범기다. 

일본의 극우파 집회나 스포츠 경기 응원에서 욱일기를 사용하는 일본들이 종종 포착돼 2차 세계대전을 겪은 나라들의 반감을 일으켜왔다. 

한편, 현행 서울시 조례에 따르면 공공장소에서 욱일기 등 일본 제국주의 상징하는 군사기와 조형물, 이를 연상시키려는 목적으로 사용된 상징물은 공공장소와 공공행사에서 사용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