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말이 돼?” 손흥민 뜻밖의 소식, 팬들이 통탄하고 있다 (+이유)

1517

토트넘 손흥민 소식이 축구 팬들이 통탄하고 있다.

이제 말이 되냐는 손흥민 팬들의 반응이 대부분이다.

토트넘 손흥민 / 토트넘 제공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 소식이 큰 아쉬움을 줬다.

손흥민은 앨런 시어러가 뽑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시즌 베스트 11에는 아쉽게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앨런 시어라는잉글랜드의 전설적 공격수다.

손흥민은 올 시즌 17골 10도움을 기록했다. 소속팀 토트넘은 5위로 시즌을 마쳤다.

EPL 사무국은 23일(현지 시각) 현지 축구 전문 언론인으로 활동하는 앨런 시어러가 2023-2024시즌 활약상을 평가해 선정한 최고 선수 11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 명단은 전 세계 축구 팬들에게 관심을 끌었다.

앨런 시어러는 투톱으로 올리 왓킨스(애스턴 빌라)와 ‘득점왕’ 엘링 홀란(맨체스터 시티)을 골랐다.

앨런 시어러는 손흥민이 주로 출전한 왼쪽 측면 공격수 자리에는 ‘플레이어 오브 더 시즌'(올해의 선수)에 오른 필 포든(맨체스터 시티)을 배치했다.

오른쪽 측면에는 EPL 영플레이어상을 받은 콜 파머(첼시)가 뽑혔다. 공격형 미드필더 자리는 마르틴 외데고르(아스날)에게 돌아갔다.

외데고르와 호흡을 맞추는 데클런 라이스(아스날)와 로드리(맨체스터 시티)가 중앙 미드필더로 배치됐다.

앨런 시어러는 후방에는 벤 화이트-윌리엄 살리바-가브리에우 마갈량이스(이상 아스날)로 이어지는 스리백을 선택했다.

앨런 시어러는 올 시즌 최고 활약을 보여준 골키퍼로는 조던 픽퍼드(에버튼)를 선택했다. 최고 사령탑(감독)으로는 4연패를 이룬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맨체스터 시티)을 골랐다.

다음은 앨런 시어러가 선택한 EPL 시즌 베스트 11이다.

앨런 시어러가 고른 2023-2024 EPL 베스트 11 / EPL 사무국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