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여의도 LG트윈타워서 화재 발생, 약 1시간 만에 진화…2명 병원행

15

새벽에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불이 났다.

화재로 대피 소동이 있었고 연기를 마신 2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여의도 LG트윈타워 / 연합뉴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24일 오전 1시 32분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트윈타워 27층 사무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당시 발생한 불로 건물 안에 있던 14명이 스스로 대피했고 연기를 흡입한 2명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받았다.

소방 당국은 인원과 차량을 동원해 약 1시간 만인 이날 오전 2시 40분쯤 불을 진화했다.

현재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