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엄마·6세 아들 탄 차 저수지에… 심정지로 병원행

29
충남 예산군 예당저수지. / 유튜브 채널 ‘낭만붕어’

주말을 맞아 나들이에 나선 가족이 탄 차량이 저수지에 빠져 40대 엄마와 6세 아들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다.

20일 국민일보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17분쯤 충남 예산군 응봉면 예당저수지에서 승용차 한 대가 저수지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엄마 A 씨(40대)와 B 군(6)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이송됐다.

B 군은 이송 과정에서 미약하게나마 호흡과 맥박을 회복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주말을 맞아 친척 집을 방문한 뒤 귀가하던 중 이 같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