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달리던 SUV, 안전진단 작업차량 추돌…20대 운전자 사망

9

14일 오전 4시께 경기 수원시 영동고속도로 인천방면 동수원IC 부근에서 SUV 차량이 작업용 화물 차량을 들이받았다.

사고 SUV 차량 / 연합뉴스(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이 사고로 SUV 차량 20대 운전자 A씨가 심정지 상태로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당시 작업용 화물차는 터널 안전 진단을 위해 1차로에 정차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작업차 안에는 사람이 없어 추가로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