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하게 잠자겠다고… 비행기 좌석 위 짐칸에 드러누운 민폐녀

13
기내 좌석 위 짐칸에 누운 여성 승객. / 틱톡 캡처

비행 중인 여객기 내에서 좌석 위 짐칸에 들어가 잠을 청하는 승객의 모습이 포착돼 국제적으로 빈축을 사고 있다.

최근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비행기 짐칸에서 잠을 자는 민폐 승객의 모습을 찍은 영상이 틱톡 등 소셜미디어(SNS)에서 500만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화제가 됐다.

10초 분량의 영상에는 한 여성 승객이 좌석 위 짐칸에 누워있는 모습이 담겼다. 여성은 짐칸 위에 세로로 누워 유유히 잠을 자고 있다.해당 영상은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사의 여객기에서 촬영된 것으로 추정됐다.

다만 여성의 신원이나 영상이 촬영된 시점, 비행기 편명 등 구체적인 정보는 알려지지 않았다. 승무원이 이후 어떤 조치를 취했는지도 전해지지 않았다.

짐칸에 사람이 들어가 있다가 적발된 것은 처음이 아니라고 뉴욕포스트는 지적했다. 지난해 여름 스페인 이비사에서출발하는 라이언에어 항공편 선반에서 남성 승객이 발견된 적이 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어떻게 거기 올라갔지?”, “”왜 아무도 이를 제지하지 않는 것이냐”, “무슨 생각으로 짐칸에 들어간 것인지 모르겠다”, “예의 없고 위험한 짓”이라는 등 부정적 반응을 쏟아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