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유영재 정신병원 입원하자 선우은숙 측이 남긴 말

11

선우은숙이 측이 전남편 유영재 아나운서의 정신병원 입원 소식에도 소송을 이어가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26일 한국일보에 따르면 선우은숙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존재 노종언 변호사는 “유영재가 정신병원에 입원했어도 고소는 유지한다”며 “입원을 이유로 피의자 조사 일정은 지연될 수 있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선우은숙과 친언니 A 씨는 유영재 정신병원 입원 소식을 듣고 너무 충격을 받았다. 현재 공황장애 치료도 받고 있다”고 전했다. 또 “두 사람은 가해자가 갑자기 억울하고 아프다는 상황에 대해 황당해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유영재가 억울하다며 건강이 회복되는 대로 입장을 밝히겠다고 하던데 빨리 회복 되셨으면 좋겠다. 억울한 부분이 있다면 수사 기관에 밝히면 될 것 같다”며 “신속하게 조사받고 억울한 부분 다 해명하시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앞서 더팩트는 선우은숙 언니 성추행 혐의로 피소된 유영재 아나운서가 극심한 우울증 증세를 보여 정신병원에 긴급 입원했다고 보도해 충격을 주었다. 유영재 친동생 B 씨는 전날 그의 상태가 심각한 것을 알고 급히 병원에 데려간 것으로 알려졌다.

또 유영재의 동생 측은 “유영재 상태가 호전되면 결혼과 이혼 과정에서 어떤 일들이 발생했는지 부부만 알 수 있는 미묘한 부분까지 소상히 밝히고 모든 상황에 대해 강력히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유영재는 최근 선우은숙 언니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하자 억울하다며 식음을 전폐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선우은숙과 유영재는 지난 2022년 재혼했으나 1년 6개월 만에 파경을 맞아 적지 않은 충격을 주었다. 이후 선우은숙은 MBN ‘동치미’를 통해 유영재 삼혼을 폭로했고 이후 친언니를 성추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유영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처형 성추행 의혹을 반박하며 법적 공방을 예고한 바 있다. 이후 온라인 상에서는 선우은숙 유영재 사주, 신혼여행, 재산 등이 관심사로 떠오르기도 했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0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