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 보니 ‘마스크걸’ 춤 대역이었다는 모델

3557

마스크걸 속에서 마스크를 쓰고 화려하게 춤을 췄던 대역은 바로 모델 지지안이었다.

모델 지지안의 영혼을 불태우는 듯한 춤사위 때문이었는지 은 국내를 넘어 세계 시청자들까지 사로잡고 있다.

‘마스크걸’, 넷플릭스 비영어 부문 글로벌 2위 안착

고현정과 나나, 이한별이 그린 문제적 캐릭터 김모미가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김용훈 감독이 연출한 ‘마스크걸’이 넷플릭스 비영어부문 글로벌 2위에 올랐다.

'마스크걸' 촬영 현장의 모습. 사진제공=넷플릭스
‘마스크걸’ 촬영 현장의 모습.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스크걸’은 지난 18일 전체 7부작을 동시 공개했다. 그 직후 ‘오늘의 콘텐츠’ 1위에 등극했고, 시간이 지나면서 글로벌 차트에서도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넷플릭스는 23일 “넷플릭스 톱10 집계 결과 ‘마스크걸’은 280만 뷰를 기록했다”며 “글로벌 톱10 비영어부문 2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국내는 물론 일본,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등 14개 국가에서 톱10에 진입했다.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지닌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리고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외모 지상주의와 외모 콤플렉스를 양대 축으로 그 사이에 놓인 김모미와 그 주변 인물들이 파국으로 치닫는 이야기다.

'마스크걸'의 주인공 김모미를 연기한 고현정. 사진제공=넷플릭스
‘마스크걸’의 주인공 김모미를 연기한 고현정. 사진제공=넷플릭스

고현정과 나나, 이한별이 김모미의 일대기를 시간 순서대로 나눠 맡아 연기했고 이들 외에도 염혜란 안재홍 등의 열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