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력적인 남편”…만삭 임산부 케이티, ‘♥송중기’와 칸 레드카펫 동행못한 충격 이유

642

“폭력적인 남편”…만삭 임산부 케이티, ‘♥송중기’와 칸 레드카펫 동행못한 소름돋는 이유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송중기가 생애 첫 칸의 레드카펫을 밟아 화제를 모은 가운데 송중기 아내  케이티가 동반 참석하지 않은 사실이 밝혀지며 그 이유에  대해 시선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송중기, 성공적인 칸 입성… “♥만삭 아내에 폭력 장면 안돼”

뉴스엔
뉴스엔

배우 송중기가 생애 첫 칸 레드카펫을 밟았습니다. 송중기가 출연한 영화 ‘화란’ 팀은 5월  24일 프랑스 칸 공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화란’은 제76회 칸 국제영화제에 비경쟁 부문인 주목할만한 시선(Un Certain Regard) 부문 초청작으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지난 5월 24일 오후 9시 제76회 칸영화제가 열리는 프랑스 남부 칸 팔레 데 페스티벌의 뤼미에르 대극장에서는 공식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됐습니다.

이날 영화 ‘화란’의 송중기, 홍사빈, 김형서(비비), 김창훈 감독 등이 턱시도와 드레스 차림으로 등장해 레드카펫을 밟았습니다. 이들은 팬들의 환호에 손 인사를 하는 등의 여유로운 모습으로 레드카펫을 즐겼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송중기가 등장하자 팬들의 환호가 쏟아지며 송중기의 인기를 실감케 했습니다. 당초 이번 행사에 송중기의 아내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도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불참했습니다.

현재 임신 9개월 차 만삭의 케이티는 남편 송중기가 촬영한 영화에 폭력적인 장면이 많아 임산부에게 관람에 적절하지 못하다고 판단, 관람하지 않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송중기는 23일 진행된 언론 인터뷰에서 “아내 케이티와 함께 칸에 왔다. 외국은 임산부 문화가 다르더라. ‘걷고 산책하고 운동을 많이 하라’는 주의더라”라며 “칸 영화제도 중요하지만, 사실 온 신경이 그쪽(아기와 케이티의 건강)으로 가 있다. 영화 홍보 일정 중간중간, 그리고 모두 마치고서 와이프를 챙겨야 한다“며 아내를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습니다.

영화 '화란'
영화 ‘화란’

한편 영화 ‘화란’은 칸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에 초청돼 5월 24일 월드 프리미어로 상영됐습니다. 영화는 월드 프리미어 시사 이후 장내가 밝아지자 관객들은 약 4분여간 기립 박수를 보냈습니다.

송중기는 배급사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영화를 보고 나니 대본에서 느꼈던 감정보다 더 깊은 것 같아 만족스럽다”며 “‘이 영화 하기를 잘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화란’은 지옥 같은 삶을 살던 소년 연규가 조직에 발을 들이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누아르 장르의 영화로, 송중기는 조직 중간보스 치건 역을 맡았습니다.
 

‘사랑꾼’ 예비아빠 송중기 “아내 때문에 NO 개런티 영화 출연”

뉴스1
뉴스1

 
칸 영화제에 발을 들인 송중기는 아이 출산을 앞둔 배우 송중기가 남다른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습니다. 송중기는 지난 5월  23일 프랑스 칸 영화제가 열리는 일대 호텔에서 한국 취재진과 만나 영화 ‘화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화란’으로 칸 국제영화제에 처음 참석한 송중기는 영화에 대한 이야기 뿐 아니라 아내와 함께 칸 영화제에 참석한 소감과 아이 출산을 앞둔 소감 등을 당당하게 밝혔습니다.

이날 인터뷰에서 송중기는 하루 뒤인 5월 24일 열리는 영화 ‘화란’ 프리미어 시사에 아내 케이티와 함께 참석할 예정이라고 언급, 시선을 사로잡은 바 있습니다.

뉴스1
뉴스1

송중기는 올해 1월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와 혼인 신고를 했다는 소식과 함께 2세 소식을 전했습니다. ‘재벌집 막내아들’ 종영 후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는 순간, 아내와의 열애설이 터졌고 열애를 인정한데 이어 바로 결혼 소식까지 전한 것이었습니다.

송중기는 자신의 배우로서의 영광스러운 순간인 칸 영화제에 와서도 아내와 아이를 먼저 생각했습니다. 칸에도 곧 출산을 앞둔 만삭의 아내와 함께 동행, 사랑꾼 예비아빠의 면모를 보였습니다.

송중기는  “좋은 일들이 많이 생겼다. 칸에 온 것도 설레고, 조금 있으면 아기도 태어나기 때문”이라며 “아기가 태어나는 것 때문에 신경이 많이 가 있다. ‘로기완’ 촬영도 거의 다 끝났기 때문에 와이프가 아기를 건강하게 낳을 수 있도록 집중하려 한다. 좋은 일들이 한번에 갑자기 왔는데, 너무 들뜨지 않으려 노력한다”고 말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이어 송중기가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아끼는 마음은 작품 출연을 결정지은 배경에 대해 언급할 때도 엿볼 수 있었는데요,  그는 영화 ‘화란’ 출연을 결정하게 된 계기를 묻는 말에 “가족 문제를 다루는 게 제일 좋았다”며 “가정의 중요성은 항상 인터뷰 할 때도 많이 했던 것 같다. 가족은 항상 중요하기 때문에 보편적으로 그런 이야기를 하는 게 좋고, 이제껏 했던 작품도 은근히 그런 게 있는 것 같다”고 답했습니다.

한편 송중기는 얼마 전부터 주·조연 여부에 관계 없이 여러 도전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는데 이러한 그의 생각에 영향을 준 건 그의 아내이자 영국 배우 출신인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라고 알려졌습니다.

송중기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아내와 일과 관련한 이야기를 많이 하는데 유럽이나 할리우드의 유명 배우들은 이미 그렇게 활동하고 있다고 하더라고요. 한국에서도 그런 선배님들이 많고요. 저도 그게 바람직한 모습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송중기 만삭에 내조하는 ‘케이티’…선명해진 D라인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2023년  4월 20일 배우 송중기와 아내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부부가 이탈리아 로마에서 데이트 하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았습니다. 한 중국 연예매체 시나연예는 송중기가 아내 케이티와 로마 공개 데이트를 즐겼다고 보도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 송중기는 아내 케이티와 로마 거리를 산책하며 오붓한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송중기는 케이티의 어깨를 감싸거나 눈을 바라보면서 다정하게 이야기를 들어주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두 사람 모두 밝게 웃는 표정을 짓고 있으며, 그 사이 더욱 선명해진 케이티의 D라인도 부각됐습니다.

송중기와 케이티는 지난 2월 영화 ‘로기완’ 촬영을 위해 헝가리로 출국하면서도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해 시선을 끌었습니다. 

당시 송중기는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서 취재진이 빠지자 케이티의 머리를 쓰다듬거나 어깨에 자신의 팔을 올리는 등 다정한 스킨십을 나눴다. 시설물을 가리키며 간단한 대화를 주고받기도 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또한 송중기와 혼인신고를 마치고 결혼한 아내 케이티 루이스 사운더스가 칸영화제 일정에 동행한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YTN의 보도에 따르면 5월 24일 오전 프랑스 칸의 한 호텔에서 만삭의 모습으로 나타난 케이티가 송중기가 인터뷰를 진행할 동안 영화 관계자들과 대기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케이티는 출산이 얼마 남지 않은 듯 만삭으로 제법 커진 배를 드러냈고, 여전한 미모를 자랑했습니다.

또한 현장에서는 틈틈이 숭중기가 케이티를 챙기는 모습이 보였다는 후문입니다. 관계자에 따르면 케이티는 칸 영화제 전날 자신의 친정이 있는 로마에서 건강을 살핀 뒤 칸으로 합류했습니다.

한편, 영국 국적의 케이티는 영국인 아버지와 콜롬비아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고 이탈리아 최고 명문인 보코니 대학교에서 경영학을 공부했습니다.  그는 18세부터 배우로 활동했지만 2019년 이후 활동을 중단한 상태입니다.
 

송중기, 가정 중요하다면서 ‘송혜교’랑 이혼한 이유?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송중기는 가정의 중요성에 대해 여러차례 언급한 바 있습니다. 과거 송중기는 1월 30일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결혼 소식을 알렸습니다.

이어 “자연스레 저희는 행복한 가정을 만들자는 꿈을 함께 소망했다”며 “그리고 오늘 깊은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부부로서의 삶을 시작하기 위해 혼인신고를 하고 오는 길”이라고 말하며 행복한 가정에 대한 포부를 보여줬습니다.

이에 자연스럽게 송중기가 이혼한 전 아내 배우 송혜교와 이혼한 이유에 관심이 쏠렸는데요, 공식적으로는 송혜교와 송중기의 성격차이라고 되어있지만 사실은 그게 아니었습니다.

송혜교 인스타그램, 송중기 인스타그램
송혜교 인스타그램, 송중기 인스타그램

과거 송혜교-송중기 커플은 결혼 1년 8개월 만에 남이 되었습니다. 위자료와 재산 분할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당시 이혼의 원인을 두고 여러 추측이 난무했는데, 송혜교-송중기 커플의 이혼은 2세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민섭 일요신문 기자는 TV조선 유튜브에서 “연예계에 소문이 났던 것은 송혜교가 출연한 드라마 ‘남자친구’종영 이후였다”고 밝혔는데요 이어 “남자 주인공이던 배우 박보검 때문이 아니라 송혜교가 주변 사람들에게 ‘이번 드라마 끝나면 임신을 준비하겠다’고 말하고 다녔다고 한다”라고 전했습니다.

송혜교 인스타그램
송혜교 인스타그램

그러면서 “송혜교가 ’남자친구’ 종영 후 임신 준비는 하지 않고 차기작을 물색해 ‘두 사람 사이가 안 좋은 것 아니냐’는 소문이 나왔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이 같은 보도가 나온 이후 일각에서는 두 사람 사이의 불화가 결국 2세 문제에서 비롯됐고, 결국 이혼으로 이어진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기도 했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송중기하면 송혜교라는 이름이 따라다니는것 같다”,”송중기는 이제 애아빠”, “송혜교랑 아이문제로 헤어졌으면 이젠 괜찮겠네”, “송혜교 더 글로리 기대된다”, “송중기 케이티 임신하니까 결혼발표?”, “송중기랑 케이티 아기 얼굴이 너무 궁금하다”, “송중기가 송혜교 의심했나?”, “송중기 사랑꾼이네”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저작권자 ⓒ살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보도자료 qrssaw@naver.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