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국가유공자 제주도 등 ‘국내 여행’ 보내주는 아시아나 항공

32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6월은 호국 보훈의 달이다. 나라를 위해 숭고한 희생을 한 국가유공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애국 정신을 함양하기 위한 달이다.

이에 아시아나항공이 국가 유공자를 위한 특별 할인을 실시한다.

20일 아시아나항공은 다음달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탑승일 기준) 동안 국가에 헌신한 유공자 및 그 유족, 이들과 함께 탑승하는 보호자(1인 한정)가 국내선 항공편을 탑승시, 특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국가보훈부

독립 유공자 및 유족, 국가 유공자 및 유족, 5.18 민주 유공자 및 유족, 특수임무 유공자 및 유족, 보훈 보상 대상자 및 유족, 고엽제 후유증 환자 등 대상자 본인(국가보훈처장 발행 신분증 소지)과 함께 탑승하는 동반 보호자 1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일반석에 한해 항공 운임의 30~50%가 할인된 특별 운임(정상 운임 기준)가에 비행기를 탑승할 수 있다.

‘호국 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 할인 혜택은 대상자와 동반 보호자가 동일한 항공편에 탑승할 때 적용되며, 예약은 5월 20일부터 가능하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현충원 / 사진=인사이트

한편 국가보훈부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며, 국민의 호국·보훈의식 및 애국정신을 함양하기 위해 6월을 ‘호국보훈의 달’로 정했다.

현충일, 6·25, 제2연평해전의 정부기념식을 국가보훈처 주관으로 개최하고 있다.

6월 한 달을 ‘추모의 기간(6월 1일~10일)’, ‘감사의 기간(6월 11일~20일)’, ‘화합과 단결의 기간(6월 21일~30일)’으로 나누어 기간별 특성에 맞는 호국ㆍ보훈행사를 추진하도록 한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