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의 눈부신 봄의 여신 자태

46

배우 임지연이 마치 동화 속에서 튀어나온 듯한 아름다운 자태로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지난 13일, 임지연은 자신의 SNS에 “yELlow”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 몇 장을 게재했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서 그녀는 푸른 잔디밭과 형형색색의 꽃들에 둘러싸인 채 노란색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습니다.

이어지는 사진에서는 하얀 드레스를 입고 해맑게 웃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보는 이들까지 절로 미소 짓게 만들었어요.

특히 노란색 드레스를 입은 임지연의 모습은 마치 봄의 따스함을 품은 요정 같았어요. 오프숄더 디자인이 은은한 어깨선을 드러내 여성스러움을 한껏 끌어올렸죠.

임지연의 이러한 모습에 네티즌들은 “우와, 레알 디즈니 공주님이 따로 없네요!”, “봄이 왔나 봄! 지연 공주님 미모가 봄소식을 알려주는 것 같아요”, “저 미소 속에 빠져들 것만 같아요. 너무 예뻐요 웅니(언니)”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임지연은 배우 이도현과 넷플릭스 드라마 ‘더 글로리’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어요. 또한 차기작으로는 영화 ‘리볼버’와 JTBC 드라마 ‘옥씨부인전’을 확정 지었다고 합니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활약을 예고하고 있는 임지연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바랍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