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에 또 ‘불륜’ 저질러 온갖 욕 먹고 있는 인물

251

배우 박성훈은 과거 넷플릭스 ‘더 글로리'(2022)에서 동창 임지연과 불륜 관계를 갖고 딸을 가진 인물을 연기했다. 

이후 자신의 잘못을 반성하기는 커녕 불륜을 지속하려는 그의 모습에 시청자들은 온갖 욕을 다 퍼부었다.

이런 그가 최근 공개된 넷플릭스 ‘선산’에서도 불륜을 저지른 캐릭터를 맡아 또 한번 욕을 먹고 있는(?) 상황이다. 극중 김현주의 남편으로 착실한 듯 보였으나 뒤로는 불륜 행각을 벌어왔던 것. 

이에 평소 바른 이미지의 배우 박성훈이 왜 자꾸 이런 역을 맡는지 의문스럽다는 웃픈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박성훈을 비롯해 김현주, 박희순, 박병은, 류경수 등이 출연하는 ‘선산’은 지난 19일 공개됐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선산’

'선산'의 한 장면. 사진제공=넷플릭스
‘선산’의 한 장면.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선산’은 존재조차 잊고 지내던 작은아버지의 죽음 후 남겨진 선산을 상속받게 되면서 불길한 일들이 연속되고 이와 관련된 비밀이 드러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갑작스러운 작은 아버지의 부고와 함께 선산의 유일한 상속자가 된 받은 윤서하 앞에 자신도 선산을 받을 자격이 있다고 주장하는 배다른 동생 영호가 나타난다. 이어 마을에는 의문의 살인이 연이어 발생하고 이를 석연치 않게 여긴 경찰 최성준과 박상민이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한다.

‘선산’은 영화 ‘부산행’ ‘염력’ ‘반도’의 조감독으로 연상호 감독과 손발을 맞췄던 민홍남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은 작품이다. 그리고 영화 ‘부산행’부터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까지 다채로운 작품들을 연출한 연상호 감독이 기획과 각본에 참여했다.

선산을 상속받게 되는 윤서하 역의 김현주와 그의 이복동생 영호 역은 류경수가 맡았다. 여기에 박희순과 박병은이 각각 형사 최성준, 박상민 역을 맡아 선산에 엮인 비밀을 파헤친다.

감독: 민홍남 / 출연: 김현주, 박희순, 박병은, 류경수 외 / 제공: 넷플릭스 / 관람등급: 15세관람가 / 공개: 1월19일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