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오픈 API 마켓 플랫폼’ 출시

92

ⓒ신한은행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자체 ‘오픈(Open)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마켓’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Open API란 플랫폼 기능 또는 콘텐츠를 다른 사람이 이용할 수 있도록 외부에 공개한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다. 이를 활용하면 누구나 쉽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자신의 홈페이지에 ‘외화 환전’ 메뉴를 추가하고 싶은 여행사는 신한은행이 제공하는 Open API를 통해 자사의 플랫폼에 환전 기능을 추가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Open API 마켓에 금융권 최초로 챗)(Chat) GPT를 활용한 API 개발 지원, 코딩 오류 체크 등 특성화된 AI 서비스를 접목했다. 헬스케어, 프롭테크 등 다양한 분야의 327개 Open API를 제공한다.

또한 이용자들의 신속한 개발을 지원하는 최신 개발모듈(Mash-up)을 통해 향후에도 금융권 선도 API 사업자로써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관련 비즈니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기존 API 비즈니스 경험을 바탕으로 금융뿐 아니라 다양한 제휴사의 API를 입점시켜 차별화된 서비스와 함께 특성화된 새로운 경험의 개발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