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주스낵’ 먹태깡 판매량 600만봉…농심 “생산 두배로 확대”

145
먹태깡
먹태깡

[농심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농심은 지난 6월 26일 출시한 먹태깡이 12주 만인 이달 17일 기준 600만봉 넘게 판매됐다고 22일 밝혔다.

먹태깡은 맥주 안주인 먹태의 맛을 스낵에 접목한 제품으로, ‘국민 스낵’으로 꼽히는 새우깡의 후속 제품이다.

출시 직후부터 ‘맥주 안주로 어울리는 스낵’, ‘진정한 어른용 과자’로 평가받으며 인기를 끌었다.

농심 관계자는 “먹태깡 출시 이후 ‘미투 제품’이 속속 출시되며 ‘어른용 안주 스낵’이라는 새로운 시장이 형성되고 있다”고 말했다.

농심은 먹태깡을 당초 부산공장에서만 생산해왔으나, 증가하는 수요에 대응해 지난 8월부터는 아산공장에서도 생산하고 있다.

이에 먹태깡 출시 초기에는 생산량이 주당 30만봉 수준이었으나 현재 60만봉으로 두 배가 됐다.

농심 관계자는 “먹태깡이 스테디셀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sun@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