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 항공엔진 핵심 소재 개발나서…”국산화 달성할 것”

208
한화에어로, 항공엔진 핵심 소재 개발나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주관하는 무인기용 ‘TIT 1800K급 터보팬 항공엔진 저압터빈 내열합금 및 코팅 기술’ 개발 과제의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 과제에는 2029년까지 497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한스코, 한국재료연구원과 함께 연구개발(R&D)을 주관한다. 3D프린팅, 일정한 방향의 결정체로 응고해 강성을 높여주는일방향응고 정밀주조, 내열코팅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섭씨 1500도까지 상승하는 항공엔진 초고온부에 사용할 내열합금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40여년간 9800대 이상의 항공엔진을 생산해왔다. 지난 1월부터는 1000마력급 무인기 엔진 핵심부품을 1000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는 장(長)수명 엔진 소재 개발에 나섰다. 지난 7월부터는 전량 수입해온 전투기 엔진용 ‘인코넬 718’ 소재를 만드는 것에 착수했다.

항공 엔진 핵심소재 개발 및 국산화에 전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는 “해외 수입과 기술이전 제약이 큰 유·무인전투기 엔진을 소재부터 국산화해 자주국방을 강화하고 글로벌 방산 수출 확대를 위한 기반을 확보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형태의 무인기 뿐만 아니라, 유인 전투기의 첨단 엔진을 비롯해 민수용 항공엔진 개발에도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