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러문항 없는’ 수능 리허설 시작…평가원 “EBS 연계 체감도 높였다”

235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9월 모의평가가 실시된 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효원고등학교에서 3학년 학생들이 시험지에 이름을 적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9월 모의평가가 실시된 6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효원고등학교에서 3학년 학생들이 시험지에 이름을 적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주관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2024학년도 수능 9월 모의평가’에서 “킬러문항을 없애고 EBS 연계 체감도를 높였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평가원은 2024학년도 수능 9월 모의평가를 오전 8시 40분부터 전국 2139개 고등학교(교육청 포함)와 485개 지정학원에서 동시에 실시했다.

평가원은 “교육부의 ‘사교육 경감 대책’에 따라 소위 ‘킬러문항’을 배제했으며 공교육에서 다루는 내용만으로 변별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정 난이도의 문항을 고르게 출제했다”고 했다. 이어 “학교 교육으로 학습된 능력 측정을 위해 고등학교 교육과정의 내용과 수준에 맞춰 출제하고자 했다”고 부연했다. 

국어영역과 영어영역은 출제 범위를 바탕으로 다양한 소재의 지문과 자료를 활용해 출제했다. 수학영역과 사회·과학탐구 및 직업탐구 영역, 제2외국어·한문은 사고력 중심의 평가를 지향하고자 했다고 평가원은 설명했다.

아울러 평가원은 “9월 모평 시행계획에서 발표한 것처럼 EBS 연계교재에 포함된 도표, 그림, 지문 등 자료 활용으로 연계 체감도를 높여 출제하고자 했다”며 “연계는 영역/과목별 특성에 따라 개념, 지문·자료, 핵심 제재 등을 활용하거나 문항을 변형하는 간접 방식으로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다만 EBS 연계율 자체는 영역별 과목별 문항 수 기준 50%로 지난해 수능과 같다. 영여 영역은 앞선 6월 모평 EBS 연계율이 51.1%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소폭 상승해 53.3%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