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 상용화’ 준비체제로…UAM 팀코리아 체계 정비

65

국토교통부 세종청사 전경 /사진=뉴스1

국토교통부는 12일 오후 대전 오노마호텔에서 어명소 제2차관(위원장) 주재로 UAM(도심항공교통) 팀코리아 제6차 본 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2025년 말 상용화를 본격적으로 준비하기 위해 UAM 팀코리아 체계를 정비하고, UAM 상용화 정책 추진 현황과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UAM 팀코리아 내에 정책, 기체·운항, 인프라, 교통관리, 부가서비스 등 5개 실무분과를 구축하고, 분과별 논의 결과를 법·제도와 연구개발사업 등에 반영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아울러 UAM 법 제정 동향, R&D(연구·개발) 추진 현황, 실증 관련 주요 사항 등 다양한 정책 추진현황도 함께 논의했다. 어명소 국토부 2차관은 “UAM 팀코리아를 통해 UAM 상용화의 초석을 함께 다지고 있다”며 “우리 도심항공교통산업이 세계 선두 주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법 제정, 실증, R&D 등 정부 차원의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