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이앤씨,‘스마트안전’ 기술교류회 개최…안전교육 방안 노하우 공유

43
포스코이앤씨,‘스마트안전’ 기술교류회 개최…안전교육 방안 노하우 공유
포스코이앤씨 관계자가 30일 송도 글로벌R&D센터에서 국토교통부, 국토안전관리원, 한국토지주택공사(LH), 건설사 등 관계자 50여 명을 상대로 ‘스마트 안전’ 기술을 공유하고 있다. 사진제공=포스코이앤씨

포스코이앤씨가 국토교통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건설사 등과 함께 스마트건설 얼라이언스 ‘스마트안전’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 포스코이앤씨는 ‘스마트안전’ 부문의 위원장 사로, 제도·정책 제안, 스마트안전 장비 기술 개발·적용을 위한 표준화, 우수 사례 현장 견학 등을 추진하고 있다.

2일 포스코이앤씨는 30일 송도 글로벌R&D센터에서 스마트안전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고 이같이 밝혔다.

스마트건설 얼라이언스는 지난해 7월 국토부 주관으로 스마트건설 확산방안과 주요 이슈들을 논의하기 위해 산‧학‧연‧관이 참여하여 출범한 협의체로 300여개의 민간기업이 논의를 주도하고 학계 ‧ 연구원 및 공공기관 등이 협력해 실효적인 결과가 도출되도록 구성됐다.포스코이앤씨는 6개 부문으로 구분된 기술위원회 중 스마트안전 부문을 이끌고 있다.

이번 기술교류회에서는 스마트 안전 장비의 수요처와 공급사가 기술 도입을 위한 협의 및 건설 현장에 시범적용해 사업화할 수 있는 내용들에 대한 토론이 이뤄졌다. 포스코이앤씨는 최근 리뉴얼한 체험형 안전 교육시설 ‘Smart Safety Academy’에서 체험학습을 실시하고 안전교육방안, 스마트장비 기술 활용 노하우 등을 공유했다. 항후에도 교류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토대로 우수 현장 및 기술을 선정해 사업확장과 홍보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포스코이앤씨 관계자는 “국내 스마트안전을 대표하는 리딩사로서 건설업계 전반에 스마트안전기술이 자리잡을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 국토안전관리원 등과 함께 스마트 안전장비 분류체계·활용방안·기술기준 수립, 스마트 안전장비 활용 의무화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