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트너 “올해 글로벌 AI 반도체 매출 98조…전년비 33% 성장”

24
ⓒ가트너

가트너(Gartner)는 올해 전 세계 AI 반도체 매출이 전년 대비 33% 증가한 총 712억 달러를 기록할 것이라고 30일 밝혔다.

부문별로 보면 올해 컴퓨터 전자제품 부문 내 AI 반도체 매출은 총 334억 달러로, 전체 AI 반도체 매출의 47%를 차지할 것으로 봤다. 자동차 전장 부문의 AI 칩 매출은 71억 달러, 소비자 가전 부문은 18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앨런 프리스틀리(Alan Priestley) 가트너 VP 애널리스트는 “생성형 AI는 데이터센터용 고성능 AI 칩 수요를 촉발시키고 있다”며 “서버 내에서 마이크로프로세서의 데이터 처리 부하를 낮추는 AI 가속기의 가치는 올해 총 210억 달러에 이를 것이고, 2년새 330억 달러로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AI PC 출하량은 전체 PC 출하량의 22%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면서 2026년 말에는 기업용 PC 구매의 100%가 AI PC가 될 것으로 예측했다.

AI PC는 신경망처리장치(NPU)를 탑재해 보다 더 오래 운용할 수 있다. 과열이 적고, 백그라운드에서 AI 작업을 지속적으로 실행할 수 있어 수요가 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