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K-패션 해외 진출 전략 글로벌패션포럼에서 공개

23

조현민 사장 연사로 나서 강연

조현민 한진 사장이 29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글로벌패션포럼에서 ‘글로벌 런웨이: 성공적인 글로벌 패션 시장 데뷔를 위한 준비 전략’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한진

조현민 한진 사장이 한국패션산업협회가 개최하는 ‘글로벌패션포럼’ 강연자로 나서 국내 패션 브랜드들이 해외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데뷔할 수 있는 전략을 직접 소개했다.

29일 그랜드하얏트서울 호텔에서 개최된 글로벌패션포럼에서 조현민 사장은 ‘글로벌 런웨이: 성공적인 글로벌 패션 시장 데뷔를 위한 준비 전략’이라는 주제로 강연하면서 K패션 브랜드의 해외 판매 및 마케팅을 지원하는 한진의 물류 서비스 ‘숲(SWOOP)’이 해답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글로벌패션포럼’은 한국패션산업협회가 국내 패션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목적으로 K-패션의 미래를 미리 예측하고 지식과 통찰을 공유하자는 취지로 개최됐다.

특히 올해는 ‘K패션 격변기 활로는 글로벌!’이라는 주제로 협회 회원사 대표 및 임원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날 포럼에서 두 번째 세션의 강연자로 등장한 조현민 사장은 “최근 몇 년간 K-팝, K-드라마 등 K-콘텐츠가 세계 각지에서 인기를 끌면서 전 세계인들에게 K패션이 주목받는 시대가 온 것 같다”며 “한진은 이러한 흐름을 읽고 2년 전부터 K패션 브랜드들이 글로벌로 성공적인 데뷔를 할 수 있도록 물류뿐 아니라 현지 비즈니스를 돕는 통합 서비스들을 준비해 왔다”고 전했다.

조현민 사장은 K패션 브랜드들이 해외시장에 진출할 때 전문 파트너사를 통한 통합 솔루션이 필요한 단계라고 제시했다.

그는 “브랜드 입장에서는 좋은 상품 개발과 제작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브랜드에 맞는 채널을 찾아주고, 효과적으로 마케팅하고, 물류까지 알아서 해 주는 것을 바랄 것”이라며 “그 ‘통합 서비스’가 수송 외길을 걸어온 한진의 ‘숲(SWOOP)’이라고 설명했다.

‘숲(SWOOP)’은 한진이 보유한 글로벌 물류 네트워크와 패션업계와의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K패션 브랜드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한진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K패션 브랜드들을 대상으로 해외 판매처 연결, 전시, 박람회 등 글로벌 판매 및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패션 특화 물류를 강화하고 있다.

조현민 사장은 “자신 있게 브랜드들의 해외로 가는 길을 만들어 드리겠다고 할 수 있는 근간은 한진이 30여 년간 쌓아온 패션 B2B 물류 1위의 노하우”라며 “국내 패션 물류 경험과 전 세계 해외 거점을 기반으로 한 해외 네트워크가 브랜드의 해외 진출 전초기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해외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한 이후 사업을 유지하고 확장할 수 있는 전략으로 한진의 또 다른 물류 서비스 ‘숩핑(SWOOPPING)’도 소개했다.


올 초 론칭한 ‘숩핑’은 기존 ‘숲(SWOOP)’ 서비스에 ‘쉬핑(Shipping)’을 합성한 말로,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해외 B2C 판매, 소량의 샘플 발송, 해외 팝업 행사, 박람회 참가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해외 진출 국내 브랜드에 맞춤형 물류 서비스를 제공한다.

조현민 사장은 “브랜드 입장에서는 성공적으로 해외 시장에 진입했어도 연속성 있게 끝까지 함께할 수 있는 파트너사가 필요할 거라고 생각한다”며 “해외 고객이 원하는 제품을 콜라보 출시, 현지 매장 오픈 지원, 한진 해외 물류센터를 활용한 국내 배송처럼 빠른 배송 서비스 등 ‘숲(SWOOP)’과 ‘숩핑(SWOOPPING)’을 결합한 연속성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 전 세계를 데뷔 무대로 완성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K패션 브랜드에 한진의 DNA와 결합한 몇 가지 콜라보레이션 전략 아이디어도 제시했다.

조현민 사장은 “항만 컨테이너 터미널을 패션쇼 런웨이 장소로 활용할 수도 있고, 해외 물류센터에서 라이브 판매를 하면서 주문이 나오면 실시간으로 패킹해 즉시 출고하는 절차를 보여준다면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과 신뢰감을 주는 데도 한 몫 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진의 국내외 물류 인프라와 숲(SWOOP)의 맞춤 서비스가 한국 패션 브랜드들의 성공적인 해외 시장 진출에 꾸준히 기여할 수 있도록 더 많이 고민하고 노력하겠으며, 브랜드와 함께 끝까지 함께 하겠다”는 다짐으로 강연을 마무리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