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협력사와 안전 협력체계 강화…안전관리 워크숍 개최

20

대국민 안전문화 캠페인 실시

28~29일 양일간 한국수력원자력이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한수원-협력사 안전관리 워크숍을 개최한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은 28일과 29일 이틀간 경주 라한셀렉트 호텔에서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한수원-협력사 안전관리 워크숍’과 대국민 안전문화 캠페인을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워크숍에는 한전KPS, 수산ENS, 삼성물산과 현대건설 등 30여개 기업의 안전 담당 임원 6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한수원은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방안과 안전계약특수조건 개정 내용을 소개했다. 협력사들은 안전관리 우수사례 등에 대해 발표했다. 참석자들은 안전 최우선이라는 공감대 안에서 중대재해 예방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 밖에도 한수원은 현재 시행 중인 협력사 안전 지원제도에 대해 설명했다. 협력사 애로 사항에 대해 논의하는 등 협력사와의 안전 협력체계를 더욱 굳건히 했다.

또 한수원과 협력사 임직원들이 경주 보문단지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안전문화 캠페인 활동을 펼치며 일상생활 속에서의 안전문화 중요성을 강조했다.

정원호 한수원 안전경영단장은 “산업재해 제로화 달성을 위해서는 한수원과 협력사 간의 끊임없는 소통과 노력이 있어야만 가능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안전 교류 활동을 통해 중대재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일터를 만들어가는 데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