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2023년 사회적 가치 2.8조 창출

53
SK텔레콤, 2023년 사회적 가치 2.8조 창출

SK텔레콤(017670)이 6년 연속 사회적 가치 창출 규모를 늘려나가며 ESG 경영 성과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SKT는 2023년 사회적 가치 창출 측정 결과 2조 7949억 원을 창출했다고 28일 밝혔다. 2022년 거둔 2조 4927억 원 대비 12.1% 증가한 수치다.

SKT는 2018년부터 제품·서비스 개발, 공정 운영, 인력 관리, 비즈니스 파트너 협력, 사회공헌 활동 등 기업 경영 활동 전반에서 창출되는 사회적 가치를 화폐화 해 측정하고 있다.

지난해 사회적 가치 창출 성과는 영역별로 △’경제간접 기여성과’가 전년 대비 5.6% 증가한 2조 362억 원 △’환경 성과’는 6.2% 감소한 -1180억 원 △’사회 성과’는 29.7% 증가한 8767억 원으로 집계됐다. 경제간접 기여성과에는 고용과 배당, 납세 등을, 환경 성과는 환경 공정, 환경 관련 제품과 서비스를 포함한다. 사회 성과는 노동, 동반성장, 사회공헌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견조한 경영실적의 영향으로 사회적 가치 측정 이래 처음으로 2조 원 이상을 기록하는 성과를 거뒀다. 환경 성과는 지속적인 인프라 투자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에너지 효율화와 재생 에너지 적용을 적극 확대하는 노력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량 증가를 최소화했다.

사회 성과는 AI·ICT 기술 인프라 기반 제품·서비스들의 범죄예방, 취약계층 케어, 사회안전망 구축 등 사회문제 해결 기여 성과를 바탕으로 실적이 확대됐다. 특히 사회 성과의 성장세는 △허위 로밍호 차단 등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서비스 고도화 △AI 스피커, AI Call등 AI 기술 기반 중장년층 고립가구 돌봄 서비스 확산 △스마트헌혈 앱 ‘레드커넥트’ 사용자 증가 등이 견인했다.

박용주 SK텔레콤 ESG담당은 “AI를 접목한 친환경 솔루션 적용 확대, AI 기반 사회적 가치 창출 강화, AI 거버넌스 고도화 등 AI 기업에 최적화된 ESG 실천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과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함께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