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바지 접어든 상반기 지방 분양…1.7만 채 나온다

21

[아이뉴스24 이수현 기자] 5월과 6월 수도권(서울·경기·인천)을 제외한 지방 분양물량이 상반기 지방 전체 분양물량의 45.94%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지방 분양 물량 [사진=부동산인포]

27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5~6월 지방 분양시장에는 총 34개 단지 2만4668가구(기 분양 포함)가 일반분양 물량으로 나온다. 이미 5월 분양한 곳을 제외하더라도 23곳 1만7022가구가 분양 예정이다.

지역별로는 충남이 5395가구로 가장 많고, 부산(3838가구), 울산(3001가구), 강원(2577가구), 전북(1991가구), 전남(1557가구), 경남(1554가구), 대구(1475가구), 충북(1450가구), 대전(1339가구) 순이다.

충남에서는 5월 더샵 탕정인피니티시티 2차(총 1214가구 중 일반 1050가구)가 31.43대 1의 평균 경쟁률을 보인 가운데 청약이 마감됐다. 배방 필하우스 리버시티(1083가구)도 3.39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에 더해 6월에는 계룡 펠리피아(823가구), 탕정 푸르지오 센터파크(1416가구)도 분양 예정이다.

부산에서는 10대 건설사 브랜드 단지가 줄줄이 분양 대기 중이다. 양정 롯데캐슬 프론티엘(총 903가구 중 일반 489가구)가 분양 앞두고 있으며 더샵 리오몬트(총 1305가구 중 일반 866가구)와 블랑 써밋 74(998가구)도 분양 예정이다.

라엘에스(2033가구)가 8.38대 1의 경쟁률을 보인 울산에서는 무거 비스타동원(481가구), 울산야음코오롱하늘채(803가구) 등이 분양시장에 나온다.

강원에서는 더샵 속초프라임뷰(1024가구)가, 전북에서는 에코시티 더샵 4차(576가구)가 6월 청약을 받을 예정이다. 전남은 순천그랜드파크자이(997가구), 대구에서는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시티(1098가구)가 분양을 예고하고 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지속되는 분양가 상승, 금리 하락의 불확실성 등으로 하반기 분양 물량이 예상보다 더 적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서울 전월세와 매매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고 지방에서도 지역에 따라 집값을 밀어 올리는 곳이 있는 만큼 실수요자라면 선택의 폭이 넓을 때 기회를 잡는 것도 방법”이라고 언급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