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 Stock AI, PC·태블릿 최적화 ‘M-able 와이드’에도 오픈

24

질문 횟수를 50회→100회 확대 등 개선

ⓒKB증권

KB증권은 생성형 AI를 적용한 대화형 투자 정보 제공 서비스인 ‘Stock AI’를 ‘M-able 미니’에 이어 PC와 태블릿에서도 이용 가능한 ‘M-able 와이드’에 오픈했다고 27일 밝혔다.

‘Stock AI’는 투자자들이 궁금한 종목 및 시장의 이슈와 관련된 다양한 질문을 하면 생성형 AI 기술과 KB증권이 보유한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자연스러운 대화 형태로 답변을 제공해 주는 서비스로, 지난 3월 오픈한 M-able 미니에 이어 M-able 와이드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M-able 와이드에서는 PC·태블릿 해상도에 맞춰 훨씬 더 넓은 화면에서 Stock AI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으며, 키보드로 질문 입력이 가능해 보다 빠르게 질문을 입력하고 답변을 얻을 수 있다.

아울러 ‘위젯모드 Stock AI’ 기능을 통해 뉴스나 관심 있는 종목의 재무/기업 정보를 검색하는 동안이나 주식 매매를 하는 동안에도 Stock AI 화면을 원하는 위치에 배치해 질문과 응답이 가능하여 AI와 투자자가 협업하는 투자정보 탐색이 가능하다.

KB증권은 Stock AI를 M-able 와이드에 오픈하면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여 테슬라, 엔비디아, 애플 등 미국 주식에 관한 정보 및 질문 등을 제공함으로써 투자자들이 글로벌 시장 동향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고, 고객 편의를 의해 하루에 가능한 질문 횟수를 50회에서 100회로 대폭 늘렸다.

더불어 KB증권은 Stock AI 서비스 출시 후 약 2개월간 고객의 사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공개했다. Stock AI를 통해 총 10만회 이상의 질문에 대한 답변이 이루어 졌으며, 시장 트렌드를 분석하여 생성된 예시 질문을 클릭하는 경우가 60.4%, 고객이 직접 질문을 입력하여 답변을 요청하는 경우가 39.6%로 나타나 사전 정의 혹은 AI가 자동으로 생성하여 제시하는 질문의 클릭 수가 1.5배 높았다.


AI가 수시로 자동 제공하는 종목, 해외, 국내 요약 정보를 살펴보면 종목별 이슈(81.9%), 해외 시장(14.2%), 국내 시장(3.9%) 순으로 관심을 보였으며, 예시 질문에서도 특정 종목 정보 및 이슈를 확인하려는 경향이 84.9%로 압도적으로 높아 특정 종목에 대한 투자 정보를 얻고자 하는 고객의 니즈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영일 KB증권 M-able Land Tribe장은 “Stock AI를 이용할 수 있는 채널도 확대된 만큼 고객의 니즈를 더욱더 만족시키기 위해 Stock AI 종목 재무/기술적 분석 서비스 및 AI 검색 등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속적으로 축척해온 생성형 AI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 서비스뿐만 아니라 내부 임직원용으로도 적극 활용하여 PB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나은 투자정보를 안내하고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내 활용을 검토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