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 중소형 호텔 투자로 수익성 제고

30

‘더휴식’과 매매 및 임대차계약 포함 양해각서 체결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 ⓒ코람코자산신탁

코람코자산신탁은 27일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의 성장성 강화를 위해 중소형 호텔시장으로 투자영역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생활밀착형 투자플랫폼으로 거듭나기 위한 로드맵 ‘비전2030’의 일환이다.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는 전국 150여개 HD현대오일뱅크 직영주유소와 삼성·LG전자 등의 대형 가전매장, 쿠팡 풀필먼트와 라스트마일 물류센터, 맥도널드·폴바셋 등 대형 식음료(F&B) 브랜드의 드라이브스루(DT점) 매장 등을 보유한 코람코자산신탁의 대표 상장 리츠다.

코람코자산신탁은 중소형 호텔로 투자영역을 넓히기 위해 최근 정보기술(IT)기반 중소형 숙박 솔루션 기업 ‘더휴식’과 매매 및 임대차계약을 포함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수익성 높은 신규 섹터로 투자영역을 넓혀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의 배당을 한 단계 끌어올리기 위한 조치다.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가 중소형 호텔시장에 진입하기 위해 손잡은 더휴식은 2019년 설립된 IT기반 종합 중소형 숙박 솔루션 기업이다. 이 회사는 IT전문 계열사와 시공전문 계열사, 시설운영 및 F&B 계열사 등 6개사를 자회사로 거느리며 숙박관련 전 분야의 밸류체인을 구성하고 있는 유일한 회사다.

자체 중소호텔 브랜드 ‘아늑’을 운영 중이며 지난해 말 기준 전국 114곳의 호텔을 직영 또는 위탁운영하고 있다.

현재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는 서울 홍대와 인천 구월동 소재 중소형 호텔 매입을 검토 중이다. 해당지역 2030세대의 대표적인 상업지이자 초역세권 자산으로 부동산만으로도 가치도 탁월하다는 판단에서다.

리츠가 이들 자산을 매입하고 더휴식이 호텔을 운영해 연 9%대 수익을 목표로 한다. 여기에 향후 매각차익을 포함하면 IRR기준 약 15%의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다.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는 지난해 공모가 기준 연 6.9%의 수익을 투자자에게 배당했다. 또한 최근 코어전략(안정지향) 자산인 ‘마제스타시티 타워1’ 우선주에 투자하며 배당의 안정성을 강화하기도 했다.

코람코자산신탁은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의 배당안정성이 강화된 만큼 수익성 높은 신규자산 투자를 통해 리츠의 밸류업을 이룬다는 복안이다.

코람코자산신탁은 국내 민간 리츠시장에서 약 20%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는 국내 1위 리츠 운용사로 상장리츠 시장에서 가장 능동적인 운용사로 평가받고 있다.

윤장호 코람코자산신탁 부사장은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의 포트폴리오 다각화는 투자플랫폼으로 변화되는 과정으로 앞으로 보여드릴 변화와 속도는 더욱 크고 빠를 것”이라며 “코람코라이프인프라리츠는 1회성 특별배당을 위한 자산운용이 아닌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성장을 위해 끊임없이 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