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證, 세이지클럽 멤버십 대상 살롱아카데미 성료

34

미술 경매 트렌드 등 상세 소개

김현희 서울옥션 수석경매사가 미래에셋증권 세이지클럽 멤버십 대상으로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김현희 서울옥션 수석경매사가 미래에셋증권 세이지클럽 멤버십 대상으로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은 22일 오후 그룹 VVIP 고객인 세이지클럽 멤버십을 대상으로 살롱아카데미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 세이지클럽 멤버십은 일정 이상의 자산과 수익을 기여한 고객을 대상으로 1년에 한 번 선정한다.

그룹 대표 VVIP 브랜드로 멤버십에 선정된 고객에게는 미래에셋 그룹의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는 기회 뿐만 아니라 문화 예술, 그리고 절세 등 다양한 분야의 세미나와 더불어 패밀리오피스 등 전문가를 활용한 1대 1 컨설팅도 제공된다.

이번 세미나는 ‘미술 경매, 미술의 가치는 누가 만드는가’를 주제로 최근 자산가들 사이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아트테크에 대해 서울옥션의 김현희 수석경매사가 현재 미술 경매 트렌드와 더불어 투자방법 등을 상세하게 소개했다.

세미나 후에는 호림박물관 신사분관에서 전시되고 있는 ‘공경과 장엄을 담은 토기’에 대한 도슨트 투어를 진행했고 향후 세미나 참석 고객에 한해 서울옥션에서 진행되는 경매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이색 경험도 제공할 예정이다.

손병호 미래에셋증권 WM혁신본부장은 “살롱 아카데미는 투자 뿐만 아니라 문화, 예술, 인문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지식을 함양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2012 년에 시작해 최상위 VVIP들을 대상으로 꾸준히 진행돼 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다양해진 VVIP고객의 니즈에 맞춘 세분화된 프로그램을 제공해 세이지클럽 멤버십 고객에 대한 퀄리티 있고 차별화된 혜택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