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PA,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 참여 기업 모집…신제품·디자인 개발 등

23

8개 분야 맞춤형 컨설팅 제공

부산항만공사 전경.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 전경.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부산항 연관업체 생산성 향상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2024년도 대·중소기업 혁신파트너십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

BPA는 이번 사업을 통해 모집한 중소기업에 ▲일반 컨설팅 ▲생산성·품질 향상 ▲신제품·시제품·디자인 개발 ▲홍보·마케팅 ▲디지털 인프라 구축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인증·특허 취득 ▲법무·세무·회계 컨설팅 등 8개 분야 맞춤형 컨설팅과 현장 개선을 지원한다.

신청 대상 중소기업은 항만용역업, 선용품공급업, 선박수리업 등 항만 연관 산업체 및 부산항 신항 배후단지 입주 기업이다.

BPA는 신청기업이 제출한 사업계획서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총 8개 사를 선정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BPA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강준석 BPA 사장은 “부산항 협력사 경쟁력 강화와 혁신 성장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동반성장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