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카자흐스탄 엘리베이터 R&D 파크 조성사업 주관 선정

34

카자흐스탄 엘리베이터 안전사고 예방

한국 기업 중앙아시아 진출 지원

카자흐스탄 산업인프라개발부 대표단과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관계자 업무 협의 사진.ⓒKTC 카자흐스탄 산업인프라개발부 대표단과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관계자 업무 협의 사진.ⓒKTC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는 ‘카자흐스탄 엘리베이터 연구개발(R&D) 파크 조성사업’의 총괄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통상 협력개발지원사업(ODA)의 중요한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사업은 카자흐스탄의 엘리베이터 산업을 육성하고 안전사고를 줄이기 위해 추진된다.

카자흐스탄 현지에 엘리베이터 R&D 파크를 조성해 카자흐스탄의 엘리베이터 자체 생산 역량을 강화하고 국내 승강기 제조기업과 카자흐스탄 현지 기업 간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중앙아시아 지역에 엘리베이터 거점을 구축하는 것이 사업의 목표이다.

엘리베이터 R&D 파크에는 승강기 시제품 개발을 위한 엘리베이터 R&D 센터, 엘리베이터 주요 안전부품 시험인증을 담당할 시험센터, 엘리베이터 운영정책, 시험인증, 검사, 유지관리 전문가 양성을 위한 인력양성센터가 조성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R&D 파크 내에는 한국기업이 입주할 수 있는 특구가 구축돼 합작기업 및 현지 진출기업에게 지원정책을 마련한다. 이를 통해 카자흐스탄에 진출할 한국의 승강기 제조기업들에게 세제 혜택 지원체계를 마련해 국내 승강기 제조기업의 중앙아시아 시장진출 지원 및 생산거점 구축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KTC가 발행한 시험성적서가 카자흐스탄 현지에서도 인정될 수 있도록 해 한국 기업들이 국내에서 생산한 부품들이 카자흐스탄에 원활하게 공급될 수 있는 방안도 카자흐스탄 정부와 협의할 예정이다.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하여 승강기 전문기업인 오페와 한국승강기대학, 경남TP 등 관련 분야 전문기업 및 기관이 참여할 예정이다.

안성일 KTC 원장은 “이번 사업 참여로 KTC가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카자흐스탄 엘리베이터 R&D 파크 조성을 통해 카자흐스탄의 엘리베이터 안전사고 예방과 한국 기업의 중앙아시아 진출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