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월드, 늘봄학교 프로그램 다양화 위한 어린이체험관 2부 150분권 선봬

18

방과후 프로그램 수요 충족 위한 특별 할인권 출시

돌봄 정책 확대 대비 토요일 프로그램 등 운영 증대

한국잡월드 기관 외부 전경.ⓒ잡월드 한국잡월드 기관 외부 전경.ⓒ잡월드

한국잡월드는 돌봄 정책 확대 기조에 따라 늘봄학교 등 방과 후 프로그램 지원을 위한 ‘어린이체험관 2부 150분권’을 20일 출시한다.

정부는 저출생 인구절벽 위기에 총력 대응을 위해 올해부터 초등학교 대상 늘봄학교를 시행하고 있다. 지난 13일 대통령실에서는 ‘저출생대응기획부(가칭)’ 설치 준비를 지시하는 등 저출생 정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교육부가 추진하는 늘봄학교는 초등학교 저학년 돌봄 공백으로 인한 경력 단절과 사교육비 증가 등 저출생 주요 원인 해소를 위한 정책이다. 1학기 시범운영을 거쳐 2학기부터는 전국 모든 초등학교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늘봄학교의 조기 안착 지원을 위해 각 부처 장·차관들이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나서고 있다.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도 지난 4월 1일 경기도 수원초등학교를 방문해 초등학교 1학년 학생들에게 직업에 관해 설명해 잡월드 직업 체험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했다.

잡월드는 프로그램 구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늘봄학교를 위해 이용 시간과 체험료를 최적화한 어린이체험관 2부 150분권을 기획했다. 지난 1월 322개 초등학교 교사 대상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어린이체험관 2부 체험은 학생 귀가 시간(18시 30분)과 체험료(1만 8천 원)를 주요 부담 요인으로 꼽았다.

이를 반영해 늘봄학교에서 이용이 편리하도록 일반권 대비 11% 할인된 가격에 오후 5시까지 단축 이용할 수 있는 ‘150분 할인권’을 2024년 시범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어린이체험관 2부 ‘150분 할인권’ 15명 이상 단체 한정으로 판매한다. 아동 체험자는 1만 원, 인솔 교사 등 보호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150분 할인권’ 출시 기념으로 6월까지 예약하는 단체는 50% 할인된 5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잡월드가 경기 공유학교 거점 활동 기관으로 선정되며 ▲메이커 부트캠프 ▲디지털 아트 클래스 ▲숙련기술과 함께하는 미래 유망기술 탐구 등 세 가지 프로그램의 운영시간을 토요일까지 확대됐다.

경기 공유학교는 경기도 교육청에서 운영하는 지역교육 협력 플랫폼이다.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학교 수업에서 접하기 어려운 분야에 대한 다양한 체험 학습 기회를 제공한다.

이병균 잡월드 이사장은 “저출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가가 총력을 기울이는 시점에서 한국잡월드도 실효성 있는 지원 혜택을 선제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