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양식품, 1Q 호실적에 상한가 직행

25

1분기 영업익 전년比 3배 증가

ⓒ데일리안 ⓒ데일리안

삼양식품이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역대 분기 최대 영업이익을 내며 장초반 상한가를 기록했다.

삼양식품은 17일 유가증권시장에서 9시50분 현재 전거래일 대비 29.99%(10만3000원) 오른 44만6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개장과 함께 상한가 직행했다.

지난 16일 삼양식품은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익이 전년 동기(239억원) 대비 235.8% 증가한 801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3857억원으로 전년 동기(2456억원) 대비 57.1%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665억원으로 작년(226억원)보다 194.5% 불었다.

삼양식품은 해외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83% 상승한 2889억원을 기록해 1분기 실적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