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부처님 가르침 받들어 어려운 이웃 더 세심히 살필 것”

11
윤석열 대통령이 14일 서울 중구 서울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열린 스물다섯 번째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4일 서울 중구 서울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열린 스물다섯 번째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더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불기 2568년 부처님 오신 날을 봉축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부처님의 큰 가르침을 받들어 어려운 이웃을 더 세심하게 살피며, 따뜻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 데 저와 정부의 온 힘을 쏟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이 온 땅에 가득하길 두 손 모은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