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24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 개최

20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2024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2024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경남=데일리임팩트 이근춘 기자]  ‘2024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가 16일부터 18일까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린다.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는 복지재활, 항노화, 뷰티산업의 발전과 해외시장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관련 3개의 전시회를 동시에 개최하는 행사다. 올해로 7회째며, 부산 대표 헬스케어 분야 종합 전시‧체험 행사다.

올해 전시회에는 지난해와 비슷한 150개 사가 참여하며, 다채로운 주제로 총 400여 개의 공간(부스)이 운영될 예정이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복지·재활 분야에 닥터큐메딕스 등 40개 기관 ▲항노화 분야에는 미가교역 등 52개 기관 ▲화장품·뷰티 분야에 제이케이아이앤씨 등 35개 기관 등이 있다.

특히, 올해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수출상담회 ▲헬스케어유통상담회, 그리고 ▲메이크업쇼 ▲미용경진대회 ▲명의특강 등 예년에 비해 새로운 형태의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개막식은 행사 첫날인 오는 16일 오후 2시에 벡스코에서 진행되며, 고령친화바이오산업 및 화장품뷰티산업 발전 유공자 시상식과 테이프 커팅식 등으로 개막을 알릴 예정이다.

박동석 부산시 첨단산업국장은 “복지 재활과 항노화, 뷰티산업은 부산이 세계(글로벌)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분야다. 올해로 7회째 개최하는 이번 ‘글로벌 헬스케어 위크’를 통해 참여기업이 실질적인 매출 증대를 이뤄 지역경제가 한층 더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라며, “우리시는 앞으로도 지역 기업들의 우수 제품 홍보와 판로 개척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