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코인, 알케미페이 손잡고 가상자산 결제 시장 진출

18

페이코인

페이코인 글로벌 애플리케이션(앱) 운영 소프트웨어 개발회사 모빌렛은 가상자산 결제 시장에 진출한다고 14일 밝혔다.

모빌렛은 글로벌 가상자산 결제 전문 업체 알케미페이와 페이코인(PCI) 기반 결제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

알케미페이는 전통 금융 시스템과 블록체인을 융합한 하이브리드 결제 솔루션을 통해 빠르고 간편한 결제 시스템을 구현했다. 일본 대형 편의점 로손(LAWSON), 캐나다 슈즈 브랜드 알도(ALDO) 등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170여개 국가에 결제 네트워크를 확보하는 등 글로벌 가상자산 결제 생태계를 빠르게 확장 중이다.

양사는 가상자산 결제 시 불편한 점으로 꼽히는 결제 환경 개선과 이용자 편의성 제고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는 알케미페이가 보유하고 있는 가맹점에 페이코인을 연동해 서비스 한다. 알케미페이가 글로벌 가상자산 결제 시장 전반에 걸쳐 펼치고 있는 서비스와 콘텐츠를 활용해 폭넓은 협력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리이치 오오무라 모빌렛 대표는 “알케미페이와 함께 페이코인 결제 연동을 통해 가상자산 결제 활성화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며 “나아가 전세계 언제 어디서나 결제 가능한 ‘페이코인’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다은 기자 dandan@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