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만공사, 신종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범훈련 실시

23
울산항만공사, 신종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범훈련 실시

▲\’2024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범훈련\’ 모습. 사진=울산항만공사

울산 에너지경제신문 강세민 기자 = 울산항만공사(UPA, 사장 김재균)는 지난 13일 오후 울산본항 6부두 일원에서 해양수산부와 공동 주관으로 \’2024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범훈련\’을 실시했다.

14일 UPA에 따르면 이번 훈련에는 울산항만공사, 해수부를 비롯해 울산광역시, 울산지방해양수산청, 울산해양경찰서, 남부소방서, 남부경찰서 등 14개 기관과 업․단체, 국민체험단 등 총 200여명이 참여했다.

신종 재난으로 대두되는 자동차 운반선 내 전기차 화재 폭발 사고를 가정해 진행된 이날 훈련은 화재 확산, 선원 고립, 해양오염 등 다양한 위기 발생 상황을 염두하고 대처능력 향상에 초점을 두고 진행됐다.

특히, 현장훈련과 토론훈련이 동시에 진행돼 상황 단계별 관계 기관과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고, 화상회의와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 실시간 상황 공유 및 재난 대응으로 현장감 있는 훈련이 됐다.

UPA 김재균 사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전기차 화재라는 신종 재난 상황에 대비하여 유관기관과의 공조 체계를 점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라며, “앞으로도 오늘과 같은 다양한 훈련을 통해 울산항의 재난대응 역량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