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방농악보존회, 제27회 황토현 전국농악경연대회 대상 수상

14
중방농악보존회 제27회 황토현 전국농악경연대회 대상 수상사진경산시
중방농악보존회, 제27회 황토현 전국농악경연대회 대상 수상[사진=경산시]

경북 경산시 중방농악보존회(회장 이승호)는 지난 12일 정읍시에서 개최된 제27회 황토현 전국농악경연대회에서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고 13일 밝다.
 
이날 대회에는 전국 12개 팀이 참가해 경합을 벌였다. 중방농악의 농사굿 12마당은 다채로운 장단의 변화와 중방동 사람들의 애환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다른 농악과 차별성을 지니고 있다.
 
이승호 회장은 “경연대회에 대상을 받아 매우 기쁘며,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실력 향상을 위해 부단히 노력해 준 단원들에게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전통예술을 보존하고 농악인을 육성해 중방농악의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중방농악보존회는 2004년에 창립되어 80 여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제20회 김제지평선 전국농악경연대회 대통령상, 제14회, 제21회, 제25회 황토현 전국농악경연대회 대상 수상 등 전국농악경연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경산의 중방농악을 널리 알리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