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환경청, 하.폐수 처리시설 기술지원 실시

14

1

▲사진=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 전경 모습

대구=에너지경제신문 손중모기자 대구지방환경청은 대구.경북지역 내 하.폐수처리시설의 효율적인 운영관리를 위하여 수 처리 전문가로 구성된 \’환경기초시설 기술지원반\’을 5월부터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환경기초시설 기술지원반은 2015년부터 방류수 수질기준을 반복 초과하는 등 운영에 애로를 겪는 하.폐수처리시설의 정상 운영을 이끌기 위해 수처리 공정 및 시설 운영.관리 전문가로 구성.운영하고 있다.

이번 기술지원 대상은 방류수 수질기준 반복초과 시설, 운영.관리 개선을 위해 기술지원 요청한 시설, 폐수 운영‧관리실태평가 저조시설 등 총 20개 시설을 선정했다.

기술지원반은 하.폐수처리시설 현장을 방문하여 유입수와 방류수 수질, 약품사용량, 하수처리공법 등 하.폐수처리시설의 전 공정을 면밀히 분석하고, 분석결과를 토대로 방류수 수질기준 초과의 원인과 시설구조 및 운영상의 문제점, 시설 개선 등 실효성 있는 운영방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금년에는 반복적 수질초과 시설에 대하여 현장 기술지원 후 시설별 맞춤형 대책을 수립하고 분기별 이행상황을 점검하는 등 공공하.폐수처리시설의 방류수 수질관리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서흥원 청장은 “기술지원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하여 기술지원 후 시설의 관리 및 운영상태를 피드백하는 등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하.폐수처리시설 운영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