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행복얼라이언스 주거환경개선 프로젝트’ 동참

10
ⓒ전자랜드 ⓒ전자랜드

전자랜드가 열악한 주거 환경에 놓인 결식 우려 아동의 거주지를 새로 단장하는 행복얼라이언스의 ‘주거환경개선 프로젝트’ 사업에 동참했다고 13일 밝혔다.

전자랜드는 이번 프로젝트의 수혜 가정으로 선정된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과 무주군의 4개 가정에 냉장고와 세탁기, 전자레인지 등 가전제품을 기증했다. 전자랜드는 2021년부터 4년째 정기적으로 생활 필수 가전을 지원해 전국 각지 취약계층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힘을 보태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전자랜드를 비롯해 따뜻한동행, 일룸, 이브자리 등 행복얼라이언스의 멤버사 4개 기업이 함께 참여했다. 각 기업은 주거 환경의 기본이 되는 도배, 장판 시공부터 아동용 책상, 의자, 침대, 매트리스 등 가구와 이불 세트 등을 지원했다. 특히 어린이날을 전후로 모든 멤버사의 지원이 완료돼 그 의의를 더했다.

한편 전자랜드의 이번 사회 공헌 활동은 전자랜드 홍봉철 회장이 지난 2021년 창단한 지역 연계형 봉사단체인 ‘코끼리 봉사단’ 활동의 하나로 시행됐다.

전자랜드 홍봉철 회장은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 어린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커가는 데 미약하나마 보탬이 되고자 한다”라며, “올해에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돼 여름철 선풍기, 제습기 등 냉방 가전을 취약계층에 기증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