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촌어항공단, 어촌생활 홍보할 ‘귀어·귀촌 유튜버’ 모집

17

소정의 활동비 지급

한국어촌어항공단 귀어귀촌종합센터 '귀어귀촌 크리에이터' 모집 포스터. ⓒ한국어촌어항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 귀어귀촌종합센터 ‘귀어귀촌 크리에이터’ 모집 포스터. ⓒ한국어촌어항공단

한국어촌어항공단 귀어귀촌종합센터(센터장 정도섭)는 13일부터 22일까지 어촌생활을 콘텐츠로 제작해 전달하는 ‘귀어귀촌 크리에이터’를 모집한다.

종합센터는 2023년 시범사업으로 어촌지역에 정착해 어업 현장 및 어촌생활 콘텐츠를 제작해 영상 플랫폼에 게시하는 귀어·귀촌인 유튜버 2인을 선발한 바 있다. 이들은 맨손어업과 귀촌 분야 생생한 어업 현장, 어촌풍경 등을 전달해 호응을 얻었다.

올해는 더욱 다양한 어촌현장을 전달할 수 있도록 모집 분야를 확대(어선어업, 양식업, 신고어업, 귀촌)해 4명을 선발한다.

귀어귀촌종합센터는 분야별로 생동감 넘치는 귀어·귀촌 콘텐츠를 유튜브에 게시함으로써 국민이 쉽게 어촌에서의 삶을 접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선정된 유튜버는 영상 제작 전문가 컨설팅을 받아 6개월간 본인의 어업활동과 어촌생활을 다채롭게 표현하는 영상을 제작한다. 본인 소유 유튜브 채널에 게시하고 소정의 활동비를 받는다.

활동 종료 후 영상 반응이 우수한 2인은 ‘스타 크리에이터’로 선정해 우수 활동 혜택, 해양수산부 장관 표창 후보자 추천, 차년도 크리에이터 참여 때 우선 선발 특전을 받는다.

신청 자격은 귀어·귀촌 관련 영상이 3개 이상 게시한 유튜브 채널을 보유한 크리에이터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자세한 선정 방법 및 절차는 귀어귀촌종합정보플랫폼에서 확인하면 된다.

공단 종합센터 관계자는 “우리 어촌이 가진 매력을 국민에게 소개할 좋은 기회인 만큼 어촌을 사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유튜버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