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서비스, 2년 연속 ‘고객감동콜센터’ …”업계 최초”

14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삼성전자서비스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발표하는 ‘2024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 콜센터 부문 조사에서 가전제품 서비스업계 최초로 2년 연속 ‘고객감동콜센터’ 및 15년 연속 ‘한국의 우수콜센터’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전자서비스 임직원들이 ‘2024 KSQI’ 수상을 자축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서비스]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 콜센터 부문은 고객이 체감하는 서비스 품질을 지수로 객관화해 평가하는 제도로 연간 100회의 전화 조사 모니터링을 통해 우수 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특히 서비스 품질이 우수한 기업은 ‘한국의 우수콜센터’로 선정된다. 상담사의 △공감 표현 △경청 태도 등 공감 영역까지 우수한 기업은 ‘고객감동콜센터’로 추가 선정된다. ‘한국의 우수콜센터’와 ‘고객감동콜센터’에 동시에 선정된 기업은 조사 대상인 53개 산업, 346개 기업 중 단 9곳에 불과하다.

이번 조사에서 삼성전자서비스는 △전화 연결의 신속성 △고객을 배려하는 공감 표현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는 고객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상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제공의 시간적, 공간적 제약을 없애 온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앞서 삼성전자서비스는 컨택센터 전화 및 채팅 상담을 24시간, 365일로 확대해 서비스 이용의 시간적 제약을 없앴다. 갤럭시 제품에 대한 상담이 필요한 고객은 휴일은 물론 심야 시간에도 전문 상담사의 안내를 받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아울러 ‘원격 상담 서비스’ 강화를 통해 서비스 이용의 공간적 제약도 없애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은 서비스센터를 찾아가거나 출장서비스를 신청하지 않고도 제품을 점검 받을 수 있다.

특히 삼성만의 차별화된 솔루션인 ‘가전제품 원격 관리(HRM) 시스템’을 활용해 고객이 사용 중인 제품의 상태를 원격으로 진단하고 조치해 준다. 또 상담사가 고객의 휴대폰 카메라에 접속해 화상 통화 방식으로 제품을 관찰하며 해결 방법을 안내해 주는 ‘보이는 원격 상담’도 차별화된 비대면 상담 서비스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서비스는 상담 품질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상담사 역량 강화에도 힘쓰고 있다. 특히 상담 직원들이 서비스 엔지니어와 동행하며 △제품 분해·조립 △점검 및 수리 등 모든 과정을 직접 경험하고 고객 상담에 접목할 수 있도록 가전제품 수리 현장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 상담사의 권익 보호를 위해 ‘임직원 힐링캠프’도 운영해 업무 중 쌓인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회복 탄력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김경일 삼성전자서비스 고객상담팀장 상무는 “가전제품 서비스업계 최초이자 유일하게 2년 연속 ‘고객감동콜센터’에 선정해 주신 고객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의 첫 관문인 상담에서부터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