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닛블록, XRP레저 밸리데이터 합류…”생태계 확장”

22

“이용자 보호·XRPL 신뢰도 향상 기여”

커스터디 플랫폼 인피닛블록이 XRP레저(XRPL)의 밸리데이터로 참여한다고 13일 밝혔다. ⓒ인피닛블록 커스터디 플랫폼 인피닛블록이 XRP레저(XRPL)의 밸리데이터로 참여한다고 13일 밝혔다. ⓒ인피닛블록

커스터디 플랫폼 인피닛블록이 XRP레저(XRPL)의 밸리데이터(검증인)로 참여한다고 13일 밝혔다.

XRPL은 2012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오픈소스 탈중앙화 프로토콜이다. 이더리움을 뛰어넘는 25억건 이상의 거래를 처리했다. 현재 리플랩스, XRPL 재단, XRPL 랩스 등이 XRPL 생태계의 주요 기여자로 활동하고 있다. 해당 프로토콜의 네이티브 토큰인 XRP(리플)는 현재 글로벌 디지털자산 시가총액 7위를 기록하고 있다.

인피닛블록은 국내 금융 전문가들이 설립한 디지털자산 커스터디 전문 회사다. 지난해 가상자산사업자(VASP) 신고수리를 유일하게 통과했다. 인피닛블록은 이번 XRPL 밸리데이터 참여를 통해 국내외 규제 준수를 기반으로▲안정적인 거버넌스 참여 ▲XRPL 생태계 확장 ▲법인 대상 XRPL 및 XRP 서비스 제공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구태 인피닛블록 대표이사는”인피닛블록은 엄격한 국내 VASP 신고수리를 통과한 커스터디 사업자로서 국내 디지털자산 산업의 제도적 특성에 맞는 블록체인 규제 지원 인프라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국내외 철저한 규제 준수를 토대로 이용자 보호는 물론, XRPL의 신뢰도 향상에도 다양하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